[단독]'보이즈 플래닛' 참가자 98명 합숙 돌입…데뷔 경쟁 스타트

  • 등록 2022-12-06 오후 3:49:05

    수정 2022-12-06 오후 3:49:05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보이즈 플래닛’ 참가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6일 이데일리 취재결과 Mnet 새 보이그룹 서바이벌 프로그램 ‘보이즈 플래닛’ 참가자 98명은 합숙소로 이동하기 위해 이날 경기도 파주에 있는 모처에 집결했다. 참가자들은 이날부터 프로그램 촬영을 위한 합숙을 시작한다. 데뷔 자격을 얻기 위한 K팝 원석들의 치열한 경쟁이 벌어질 전망이라 주목된다.

‘보이즈 플래닛’은 지난해 방송해 걸그룹 케플러를 탄생시킨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의 후속작이다. 이번엔 보이그룹 멤버 선발 과정을 그린다.

앞서 Mnet은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 유럽, 미주, 중동 등 84개 국가 및 지역에서 수천여명이 참가 지원서를 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면서 “참여 매니지먼트사는 총 229곳이며 총 3차례 심층 심사를 진행해 잠재력이 풍부한 98명을 선발했다”고 전했다.

Mnet은 지난달 29~30일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연 음악 시상식 ‘2022 마마 어워즈’에서 ‘보이즈 플래닛’ 티저 영상을 공개해 프로그램을 향한 국내외 K팝 팬들의 관심도를 높였다. ‘보이즈 플래닛’은 내년 2월 방송 시작을 목표로 한다.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워너원, 엔하이픈 등 인기 보이그룹들을 탄생시킨 Mnet이 ‘보이즈 플래닛’으로도 K팝신에서 두각을 드러낼 신예 아이돌을 탄생시킬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