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접촉…춘사영화제 불참

  • 등록 2022-09-30 오후 6:42:07

    수정 2022-09-30 오후 6:42:07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영화제 일정에 불참했다. 코로나19 밀접접촉자로 분류돼서다.

30일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탈리아 밀라노 패션위크 일정을 마치고 전날인 29일 귀국한 아이유는 밀접접촉자로 분류 돼 자가격리 중에 있다. 이로 인해 아이유는 이날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에 참석하지 못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아이유는 코로나19 PCR 진단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 영화제 측과 협의해 불참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영화 ‘브로커’에 출연한 아이유는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신인여우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