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리아에셋證, 에너지 소외 가정에 연탄 2.5만장 기부

  • 등록 2022-01-15 오후 2:00:00

    수정 2022-01-15 오후 6:22:20

[이데일리 김윤지 기자] 코리아에셋투자증권이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을 중계동 104마을에서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코리아에셋 측은 “2013년 최초 1만장에서 시작된 코리아에셋투자증권의 연탄 나눔 활동은 점차 그 숫자를 늘려 올해는 2만5000장의 연탄을 20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에너지 소외 가정에게 전달했다”면서 “직원 기부금에 맞춰 회사도 일정비율로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기동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사장은 “에너지 소외계층 이웃들에게 연탄 나눔 활동을 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행사로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키며 직원들과 함께 ‘기업의 이윤추구와 사회공헌활동은 우선순위가 있을 수 없다’는 공감대로 매년 본 행사를 이어갈 예정이며 사회적 기업으로서 이웃사랑 실천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