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02.32 40.33 (-1.24%)
코스닥 1,031.14 12.99 (-1.24%)

`아이스버킷챌린지` 차범근 "원하면 끼얹어드려" 정몽규 축협회장 지목

  • 등록 2014-08-22 오후 2:39:36

    수정 2014-08-22 오후 5:59:10

사진=배성재 트위터
[이데일리 e뉴스 박지혜 기자] 축구해설가 차범근이 배성재 SBS 아나운서의 지목을 받고 ‘ALS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22일 배성재 아나운서의 트위터에는 “차붐의 아이스 버킷 챌린지”라는 글과 함께 유튜브 동영상이 링크됐다.

영상에서 차범근은 두 남자가 자신의 머리 위로 들이붓는 많은 양의 얼음물을 고스란히 받고 있다.

배 아나운서는 영상과 함께 “제주도 휴양 중에 지목해드려 송구스러웠는데 루게릭병 환자들에게 힘을 주고 싶으시다며 즉시 참여하셨다”고 트위터에 남겼다.

이어 “차범근 위원은 정몽규 축구협회장, 포항 황선홍 감독, 서울 최용수 감독 이렇게 세 분이 좋은 취지를 이어나가길 원한다고 하셨다”며, “정몽규 회장이 원하시면 직접 끼얹어드릴 수 있다고 하셨다”고 덧붙였다.

또 배 아나운서는 차범근이 바닷가 모래사장에서 카메라를 향해 익살스럽게 웃으며 다가오는 모습이 담긴 사진도 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배성재 트위터
차범근은 한 포털사이트에 기고한 글을 통해 얼음물 샤워를 하며 황재만 선배를 생각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황재만 선배의 이름모를 불치병도 지금 생각해 보니 루게릭병 같다. 그 건장하던 몸이 서서히 오랜시간에 걸쳐 힘을 잃어가던”이라며, “나보다 한 살이 많았던 황재만 선수는 골대 앞까지 길게 드로윙을 할 수 있어서 롱드로윙이 그의 트레이드마크였던 국가대표 미드필더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차범근은 “(배)성재 덕분에 형을 다시 한 번 생각할 수 있게 됐다”며, 자신이 지목한 다음 ‘아이스 버킷 챌린지’ 대상자에 대해 “탁월한 선택같다”고 전했다.

▶ 관련포토갤러리 ◀
☞ 스타★ `아이스 버킷 챌린지` 인증샷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아이스버킷챌린지` 오바마, 진짜 `찬물` 끼얹어"..朴 대통령은?
☞ 김하늘 아이스버킷챌린지, 류현진에 "비오는데 했음"
☞ 류현진 아이스버킷챌린지 "부상으로 늦어져.. 김하늘 프로 지목"
☞ `아이스버킷챌린지` 설경구 "김준수, 최민식 동참 시키다니!".. 다음은?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