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17.76 15.17 (+0.58%)
코스닥 872.10 1.19 (-0.14%)

구글 플레이, 故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아이디에 ‘엄지척’

  • 등록 2020-10-28 오전 7:51:25

    수정 2020-10-28 오전 7:51:25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구글 플레이 코리아 공식 유튜브 계정이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유튜브 아이디에 ‘엄지척’ 이모티콘 남겨 논란이다.

구글 플레이 코리아 유튜브 캡처.
최근 구글 플레이 코리아는 ‘매직서바이벌’ 게임 영상을 올렸다.

이에 ‘노포스터’라는 아이디는 “이거 재밌음”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여기에 구글 플레이 코리아는 “아이디”라는 댓글과 함께 ‘엄지척’ 이모티콘을 썼다.

‘노포스터’ 아이디는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마피아 게임 ‘어몽어스’ 캐릭터 ‘임포스터’와 노 전 대통령을 합친 거다.

또한 ‘노포스터’ 계정주는 이미지도 노 전 대통령의 사진과 임포스터를 합성했다.

구글 플레이 코리아 사과문
‘노포스터’는 이후 댓글을 “노무현 운지”라고 수정했다. ‘노무현 운지’는 극우 성향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에서 노 전 대통령의 서거를 비하할 때 쓰는 말이다.

이에 누리꾼들은 “구글 일베 기업이냐”, “노 전 대통령 비하하는 아이디에 엄지를 들다니 실망입니다”, “일베 구글”, “관리자 누구냐”라고 지적했다.

구글 플레이 유튜브 계정은 28일 댓글을 통해 “현재까지 확인된 사항은 원 댓글 작성자(노포스터)가 채널 관리자의 댓글이 달린 이후, 악의적으로 원 댓글을 수정해 고의적으로 논란을 조성하는 조작 행위가 발견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커뮤니티에 확산되고 있는 부적절한 특정 용어가 포함된 댓글 이미지는 관리자 댓글이 남겨진 이후에 수정된 것임을 말씀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관리자가 최초 어떤 사유로 ‘노포스터‘ 유저의 댓글에 ‘아이디(엄지척)’을 남기게 된 것인지 파악하기 위해 유튜브 채널 운영을 담당하고 있는 외부 에이전시를 면밀히 조사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구글플레이 유튜브 채널에 대한 관리 미흡으로 인하여 故 노무현 전 대통령과 유가족, 구글플레이 유튜브 채널을 방문해주시는 유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깊이 사과드린다”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