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24.19 1.72 (-0.07%)
코스닥 883.03 8.5 (+0.97%)

이규민, KPGA 코리안투어 QT 수석 통과…26명 시드 확보

  • 등록 2020-11-20 오후 7:32:22

    수정 2020-11-20 오후 7:32:22

이규민. (사진=KPGA)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이규민(20)이 2021시즌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출전권이 걸린 퀄리파잉 토너먼트(QT)를 수석으로 통과했다.

이규민은 20일 전북 군산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린 KPGA 코리안투어 QT 최종 3라운드에서 2언더파 69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05타를 기록한 이규민은 단독 2위 케빈 전(뉴질랜드)을 1타 차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이 대회는 18일 셋째 날 경기가 기상 악화로 취소돼 3라운드 54홀 경기로 진행됐다.

10세 때 사촌 형인 노경록 KPGA 투어프로의 권유로 골프를 시작한 이규민은 2016∼2017년 국가대표 상비군을 지냈으며, 2018년 KPGA 프로(준회원)와 투어프로(정회원)에 입회했다. 2017년에는 제28회 전국 중고생골프대회에서 정상에 올라 그해 제주도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에 아마추어 신분으로 출전하기도 했다.

이규민은 2020시즌 KPGA 코리안투어에 데뷔했지만 제네시스 대상과 상금랭킹 70위 안에 들지 못하며 시드를 잃었다. 그러나 QT 수석 합격자로 다음 시즌 KPGA 코리안투어를 누비게 됐다.

그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추운 상황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둬 기쁘다”며 “올 시즌 정규투어에서 값진 경험을 한 만큼 다음 시즌에는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케빈 전이 7언더파 206타 단독 2위에 올랐고 박성필(49)이 5언더파 208타 단독 3위에 자리했다. 한국과 일본에서 통산 4승을 거둔 류현우(39)는 3언더파 210타 공동 4위에 이름을 올렸고 장익제(47)는 2오버파 215타 공동 20위로 다음 시즌 KPGA 코리안투어 출전권을 획득했다.

120명이 출전한 QT에서는 우승자(17번 카테고리)와 최종 상위 25명(19번 카테고리)까지 총 26명이 다음 시즌 KPGA 코리안투어의 투어 카드를 받게 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