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60.81 5.76 (+0.24%)
코스닥 807.98 4.72 (-0.58%)

SKT, 제2의 아이튠스·구글맵스 만든다..`3년 1조투자`

정만원 사장 `서비스플랫폼` 사업개념 발표
LBS·커머스·메시징·콘텐츠유통·SNS·B2B·범용플랫폼..7대 사업군 선정
  • 등록 2010-10-25 오전 11:00:00

    수정 2010-10-25 오전 11:37:04

[이데일리 함정선 기자] SK텔레콤이 3년간 1조원을 투자하고 핵심 콘텐츠의 기반 기술을 공개하면서, 애플의 아이튠스 같은 서비스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정만원 SK텔레콤(017670) 사장은 25일 서울대 SK텔레콤 연구동 내 상생혁신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같은 계획을 담은 `7대 조기 육성 플랫폼` 전략을 밝혔다.

정 사장은 "페이스북, 구글 맵스, 아이튠즈처럼 콘텐츠와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을 전달하는 그릇이 서비스 플랫폼"이라며 미국과 중국, 동남아 시장을 대상으로 글로벌 플랫폼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이 밝힌 7대 조기 육성 플랫폼은 ▲위치기반서비스(LBS) ▲커머스 ▲메시징 ▲콘텐츠 유통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B2B ▲범용 플랫폼이다. SK텔레콤은 `4대 추진방향`을 통해 7대 플랫폼을 회사의 핵심사업으로 발전시키길 계획이다.

정 사장은 플랫폼을 "단순히 콘텐츠만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외부 개발자와 협력하는 확장성이 있으면 플랫폼"이라며 "SK텔레콤의 T맵과 문자서비스, T스토어 등을 서비스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개방`을 강조할 예정으로 `T맵, T스토어, 문자메시지` 등 시장에서 경쟁력을 가진 서비스들의 기반기술(API)을 공개할 전략이다. SK텔레콤은 연내 `API센터`를 오픈하며, 개발자들은 이같은 API를 이용, 다양한 응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을 전망이다.

정만원 사장은 "SK텔레콤이 그동안 콘텐츠에 집중했음에도 세계화뿐 아니라 국내 시장에서도 이를 활성화시키지 못한 것은 확장성이 부족했기 때문"이라며 "API를 공개, 다수의 개발자가 쉽게 애플리케이션을 만들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Digital쇼룸 스마트폰 관련 동영상 보기◀
`윈도폰7, LG전자와 MS에 기회될까`
블랙베리 '펄 3G' 컨슈머 시장 정조준
"아이폰4 떴다" 호우속 예약구매자 행렬
스마트폰 달랑들고 바캉스..센스? 오버?
쿼티자판 스마트폰 어떠세요?
당신에게 알려주지 않은 아이폰4 진실
XML

▶ 관련기사 ◀
☞`상권까지 분석`..SKT, 지역기반 고객관리솔루션 출시
☞SKT, 올해안에 `달리는 지하철`에도 와이파이 제공
☞SKT "와이파이 설치희망社, 신청받아요"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