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7.20 18.46 (+0.58%)
코스닥 978.30 8.31 (+0.86%)

제주항공, 목적지 없는 '비행기속 하늘여행' 진행

23일 인천공항 출발해 1시간30분 비행, 다시 인천 도착
  • 등록 2020-10-09 오후 12:15:45

    수정 2020-10-09 오후 12:15:45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제주항공(089590)은 해외여행 기분을 느끼고 싶은 고객들을 위해 목적지 없는 ‘비행기 속 하늘여행’을 진행한다.

이번 진행되는 제주항공의 ‘비행기 속 하늘여행’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순수 ‘관광비행’으로 코로나 이후 국내 항공사 중 처음으로 시도돼 새로운 여행 트렌드를 만든다는데 의의가 있다.

23일 오후4시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오후5시30분에 다시 인천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총 탑승시간은 총 1시간30분이다.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해외여행이 어려운 시기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으로 돌아오는 항로는 ‘해외여행 기분’을 느끼고 싶은 고객들의 니즈를 일정부분 해소시켜 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운항 항로를 선으로 연결하면 하트모양이 그려져 가을 하늘의 낭만여행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비행 중에는 제주항공 JJ서비스팀 승무원들과 함께 럭키드로우 등 기내 이벤트가 진행되며, 탑승객 전원에게는 제주항공과 인천관광공사, 인천공항공사 등이 함께 준비한 ‘트래블백’과 ‘식음패키지(감귤쥬스+스낵)’, ‘메디컬키트(손소독제+마스크)’가 제공된다. 단 안전한 비행을 위해 기내 식음은 제한된다.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하며, 홈페이지 메인이벤트에서 바로 예매하거나 항공권 예매하기를 선택한 후 23일 인천 출발편과 인천 도착편을 선택하면 된다. 운임은 유류할증료 및 공항시설사용료 등을 포함한 총액으로 뉴클래스는 12만9000원에 일반석은 9만9000원에 판매된다.

인천관광공사에서 운영하는 베스트웨스턴 하버파크 호텔 1박(스탠다드룸 2인1실)과 일반석 항공운임이 포함된 패키지는 15만9000원에 판매된다. 동행한 2명이 호텔숙박을 이용하려면 1명은 호텔패키지를, 한명은 일반석을 구매하면 된다.

뉴클래스 예약고객이 호텔 숙박을 이용할 경우 호텔에 직접 문의 후 별도 예약을 진행해야 하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제주항공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첫 관광 비행이라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며 “코로나 시대에 항공사와 여행을 원하는 고객의 니즈가 부합된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