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블랙 미르 "천둥 탈퇴에 충격.. 연락 끊었다"

  • 등록 2019-02-12 오후 10:19:27

    수정 2019-02-12 오후 10:19:27

엠블랙 미르, 천둥. 사진= MBC every1 ‘비디오스타’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엠블랙의 미르와 전 멤버 천둥이 5년 만에 화해해 이목을 모은다.

12일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엠블랙 현 멤버 미르와 전 멤버 천둥, EXID LE, 딘딘, 정진운 등이 출연했다.

박나래는 “미르와 천둥이 2014년 엠블랙이 3인조 개편 후 오늘 처음 만난 사이라는 게 사실이냐?”고 언급했다.

미르는 “그때 내가 어렸고, 그룹이 3인조가 됐다는 사실이 상처가 컸다. 내가 연락을 하면 되는데 마음을 추스르는데 시간이 오래 걸렸다. 그게 5년이 흘렀다”고 전했다.

이어 “14년도 이후로 번호를 바꾸고 2년간 작업실에서 거의 안 나왔다. 지금도 천둥 형의 번호가 없다”고 했다. 미르는 “내가 안 좋은 버릇인데 스스로를 외롭게 만든다. 외로운 게 싫은데, 사람 만나는 법을 잊어버렸다”고 털어놨다.

천둥은 “5년이 지났는데 그렇게 마음이 아픈지 몰랐다”고 말했다. 이에 미르는 “내가 소심해서 상처를 받아 숨어 있었다. 이제 오해하지 말고, 다 같이 만나서 술 한잔하면서 풀자. 그런데 내가 술을 못 마시니까 콜라 한잔 하면서 풀자”며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