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급 공무원 사망, 극단적 선택…‘직장 내 괴롭힘’ 때문?

  • 등록 2021-02-09 오전 7:41:08

    수정 2021-02-09 오전 7:41:08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서울시 소속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시립미술관 홈페이지 캡처.
9일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근무하는 20대 공무원 A씨는 전날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8일 세계일보 보도에 따르면 이른 나이에 공무원 시험에 합격한 A씨는 최근 직장 내 괴롭힘으로 힘들어했다. 경찰은 직장 동료들을 포함한 주변인들로부터 자세한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다.

한편 공무원 사망 사건을 두고 온라인에서는 A씨가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공무원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당시 방송에 출연한 공무원은 만 20세에 서울시립미술관 7급 공무원에 합격했다고 밝혔었다.

A씨와 방송에 출연한 7급 공무원이 동일 인물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