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웹툰 ‘승리호’, 론칭 일주일 만에 200만뷰 돌파

카카오페이지x다음웹툰 '슈퍼웹툰 프로젝트' 3번째 작품
  • 등록 2020-06-04 오후 6:21:25

    수정 2020-06-04 오후 6:21:25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카카오페이지X다음웹툰 슈퍼웹툰 프로젝트 ‘승리호’가 순항중이다. 지난달 27일 첫선을 보인 ‘승리호’가 2회차 연재만에 열람수 200만뷰를 돌파했다.

웹툰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로, 대한민국의 대표 웹툰 작가 ‘홍작가’가 맡았다. 2015년 영화 ‘스타워즈’의 한국 개봉을 앞두고 디즈니의 요청으로 ‘스타워즈:깨어난 포스 그 이전의 이야기’를 그렸던 홍작가가 이번 ‘승리호’를 통해 다시한번 주목을 받고 있다.

‘승리호’는 카카오페이지가 ‘IP 비즈니스 사업자’로서 첫발을 내딛으며 선보이는 작품이자, 카카오페이지와 다음웹툰이 올해 진행해왔던 ‘슈퍼웹툰 프로젝트’의 3번째 작품이다. 올 초 ‘박새로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이태원 클라쓰’, 웹툰의 대가 윤태호 작가의 ‘어린-남극편’을 잇는 슈퍼웹툰 ‘승리호’는 시작 전부터 기대를 모았던 작품이다.

이러한 기대에 부응하듯 ‘승리호’에 쏠리는 관심이 예사롭지 않다. 연재 일주일 만에 조회수가 빠른 속도로 상승중인 것은 물론, 독자들의 반응도 무척 뜨겁다. “세계관, 퀄(리티) 미쳤습니다”, “새로운 내용, 신선하다”, “입이 안다물어진다”, “몰입도 좋은 작품”, “퀄리티 완전 인정”, “완전 대박 스릴 넘치는 작품!”, “흥미진진”, “우리 제발 애니(메이션)도 갑시다” 등등의 댓글이 이어지며 작품을 응원하고 있다.

‘승리호’를 총괄하고 있는 다음웹툰의 박정서 대표는 “홍작가의 작화 스타일이 우주활극과 잘 부합했다. 그러나 무엇보다 ‘승리호’의 세계관과 개성강한 캐릭터, 속도감 있는 전개가 잘 어우러지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것 같다. 앞으로 본격적인 스토리가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승리호’는 매주 수요일, 카카오페이지와 다음웹툰 플랫폼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