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법 리스크'에도 굳건히 이재명 74.81% 1위(상보)

민주당 강원·대구·경북 지역 경선 결과
박용진 20.31% 2위…강훈식 4.88% 3위
  • 등록 2022-08-06 오후 6:58:34

    수정 2022-08-06 오후 7:02:24

[이데일리 이상원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가 6일 강원·대구·경북 지역 권리당원 투표 결과 1만5528표를 차지, 74.81% 득표율로 압승했다.

더불어민주당의 8·28 전당대회 지역 순회 경선 첫날인 6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대구·경북 지역 합동연설회에서 이재명 당 대표 후보가 정견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민주당은 6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EXCO)에서 열린 강원·대구·경북 지역 순회 경선 결과 이 후보가 74.81%의 득표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박용진 당 대표 후보는 4215표(20.31%)로 2위를 기록했다. 이어 강훈식 당 대표 후보는 1013표(4.88%) 순이었다.

앞서 강원과 TK 지역 권리당원 온라인 투표는 지난 3일 진행됐다. 미투표자를 대상으로는 4~5일 이틀간 자동응답(ARS) 투표가 이어졌다.

지역 투표율은 각각 강원 36.44%, 대구 59.21%, 경북 57.81%였다.

앞서 이날 정견발표를 통해 강훈식·박용진·이재명(가나다순) 당 대표 후보는 이날 3인 3색 정견 발표를 통해 자신이 꿈꾸는 `민주당`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이 후보는 계파를 끊어내는 “통합 민주당”을 강조하며 윤석열 정권에 맞설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박 후보는 연설의 절반 이상을 `셀프 공천` `방탄용 당헌 개정` 등을 둘러싼 논란을 겪고 있는 이 후보를 겨냥한 발언을 쏟아내며 비판을 이어갔고, 강 후보는 `어대명`(어차피 당 대표는 이재명)에서 벗어난 `젊은 정당`으로 나아갈 것을 다짐했다.

민주당 전당대회는 4주간의 지역 경선과 두 차례 국민 여론조사를 거친 뒤 오는 28일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전국대의원대회를 끝으로 마무리된다. 본선 투표 반영 비율은 대의원 30%, 권리당원 40%, 국민여론조사 25%, 일반당원 5%로 진행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