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tvN '삼시세끼 어촌편5' 오늘 밤 최종회

  • 등록 2020-07-10 오전 10:43:39

    수정 2020-07-10 오전 10:43:39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tvN ‘삼시세끼 어촌편5’가 10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삼시세끼 어촌편5’는 지난 5월 1일 첫 방송을 시작한 이후 10주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가구, 남녀 1050 전 연령대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사수하며 순항했다. 지난 9회 방송 시청률은 평균 12.2%, 최고 15.3%(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삼시세끼 어촌편’ 시즌 1, 2와 ‘삼시세끼 고창편’을 함께하며 편안하고 유쾌한 케미로 사랑받은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은 이번 시즌을 통해 오랜만에 다시 뭉쳐 작은 섬에서 세 끼를 해결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힐링을 안겼다.

차승원은 물고기가 잘 잡히지 않는 가운데 식구들을 다독이며 다채로운 요리들을 선보였다. 배 면허를 취득해 선장님이 된 유해진은 인내 끝에 참돔과 붕장어 낚시에 성공하며 특별한 기쁨을 더했다. 막내 손호준은 가마솥 밥 마스터로 거듭나는 등 한층 더 노련해진 면모로 또 다른 볼거리를 만들어냈다.

이날 밤 9시 10분에 방송되는 최종회에서는 세끼 섬과 이별을 준비하는 세 식구의 모습이 담긴다. 정들었던 요리 도구, 통발 등을 정리한 후 좋은 기억들을 간직한 채 섬을 떠난 이들은 서울에서 다시 한번 뭉친다. 그동안 섬을 다녀간 게스트들의 숨겨진 매력부터 유해진, 차승원, 손호준의 비밀 이야기 등 비하인드 영상이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달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