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의무 판매제! 늘어가는 판매량! 전기자동차 고성장 재시동 속 최대 수혜주에 집중하라!

  • 등록 2019-06-17 오후 3:40:01

    수정 2019-06-17 오후 3:40:01

중국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 삭감 정책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최대 전기자동차 업체인 BYD의 전기자동차 판매량이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오고 있는 한편, 최근, 한국 정부가 전기차 의무 판매제를 도입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또한, 2차 전지의 최고 봉인 LG화학이 중국과 협력하여 전기차 배터리 회사를 세우겠다는 계획도 내비쳤다.

이와 관련하여 전기자동차 관련 주들이 2017년 말 급등 이후 횡보하던 주가들이 상승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최대 수혜주를 잡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어떤 테마의 대장주를 잡는 가장 큰 이유는 상승 폭이 매우 크기 때문이다.

대장주를 잡는 기회를 얻기 위해서는 성장성이 있는지, 실 수혜를 받고 있는지 등 그 기업의 철저한 분석이 있어야만 가능하다. 하지만 생업이 있는 투자자, 정보가 부족한 투자자들에게는 매우 어려운 작업이다. 하지만, 최근, 이러한 정보를 무료로 제공하는 곳이 있다. ‘그곳’은 5G, 그래핀, 비메모리 등의 정보 제공으로 개인투자자들에게 수익을 주고 있는데 아래 링크를 통해 선착순으로 받아볼 수 있다. 또한, 빠른 고급 투자 정보를 받아볼 수 있는 카톡 방도 입장 가능하니 좋은 정보 받아 성공 투자하길 바란다.

▶▶ 전기자동차 고성장 재시동! 대장주를 잡을 수 있는 기회! 선착순 공개! (☜클릭, 종목명 문자로 바로 확인 발송)

▶▶ 전국 최고 빠른 증권 고급 투자 정보 받아 보기! (☜클릭, 상세 정보 매일 실시간 제공)

☎ 상세문의는 (고객센터) : 1899-8601로 진행됩니다. (24시간 연중무휴)
[관심종목]
KEC(092220) 후성(093370) 천보(278280) 에코프로비엠(247540) LG화학(051910) 삼성SDI(006400) 엘앤에프(066970) 일진머티리얼즈(020150)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홍보용 기사는 이데일리와 무관합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