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윤 "동승 여성 음주운전 방조 제잘못" 사과

  • 등록 2019-07-11 오후 6:43:06

    수정 2019-07-11 오후 6:43:06

배우 오승윤(사진=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끝까지 동승 여성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입니다.”

배우 오승윤이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입건된 사실을 시인하며 11일 소속사를 통해 이 같이 사과했다. 오승윤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오승윤이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티앤아이컬쳐스는 오승윤이 지난달 26일 인천광역시 서구에서 동승하고 있던 여성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했으며 이로 인해 인천 서부경찰서에 불구속 입건돼 조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티앤아이컬쳐스 측은 “오승윤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이에 따라 나올 결과를 겸허히 수용할 예정”이라며 “불미스러운 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