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세영 딥브레인AI 대표, SW산업인의 날 국무총리 표창 수상

AI 휴먼 서비스 상용화를 통한 SW 산업발전에 기여
립싱크 기술, 양방향 소통 등 내세워 AI 휴먼 지속적 구현
  • 등록 2022-12-07 오전 9:24:16

    수정 2022-12-07 오전 9:24:16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딥브레인AI의 장세영 대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지난 5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제23회 소프트웨어 산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소프트웨어 산업 발전 및 국위선양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소프트웨어 산업인의 날은 소프트웨어 산업인의 위상과 사기를 고취하고, 미래 산업을 이끄는 핵심 동력으로 각광받는 소프트웨어 산업을 활성화하고자 마련된 행사다. 이를 위해 해마다 소프트웨어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발하여 포상을 진행하고 있다.

장세영 대표는 AI 휴먼(AI Human) 서비스 상용화를 통한 SW 산업 발전에 기여한 노력을 인정받아 국무총리 상을 수상했다. 그동안 딥브레인AI는 세계 최대 규모 전자·IT 전시회인 ’CES 2022’와 국제방송전시회 ‘NAB 2022’, 글로벌 기술 피칭 대회 ‘T-챌린지’ 등 글로벌 행사에 참가, 수상을 거듭하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AI 휴먼 솔루션 역량을 입증해왔다.

딥브레인AI는 음성 및 영상 합성, 자연어 처리, 음성 인식 기술을 융합한 대화형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AI 휴먼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사람과 흡사한 비주얼은 물론 고도화된 립싱크 기술과 실시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강점을 내세워 미디어, 금융, 교육, 공공, 커머스, 엔터테인먼트, 상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약하는 AI 휴먼을 지속적으로 구현 중이다.

주요 서비스는 ▲실시간 대화형 AI 휴먼 서비스 ‘AI 키오스크(AI Kiosk)’ ▲SaaS 기반 AI 영상 합성 편집 서비스 ‘AI 스튜디오스(AI STUDIOS)’ ▲AI 추모서비스 ‘리메모리(re;memory)’ 등이 있다. 특히, AI 스튜디오스의 경우 별도의 기술이나 장비 없이 간단한 텍스트 입력만으로 고품질의 AI 휴먼을 활용한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서비스로 개인, 기업 관계없이 누구나 어려움 없이 사용 가능해 AI 휴먼 대중화에도 힘쓰고 있다.

장세영 딥브레인AI 대표는 “AI 휴먼 솔루션 역량과 서비스 품질을 인정받아 SW 산업 유공자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기술 고도화를 통해 더욱 자연스러운 AI 휴먼이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많은 역할을 수행하는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