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초보 골퍼에 딱맞는 파3 골프장

  • 등록 2010-08-06 오전 9:56:43

    수정 2010-08-06 오후 6:46:27

[이데일리 윤석민 기자] 수도권에는 약 40곳에 달하는 파3 골프장이 있다. 실내연습장에서 스윙 익히기를 끝낸 초보자에게는 필드의 감각을 익히는데 좋고 중상급자에게는 숏게임 능력을 향상하고 타수를 줄이는데 파3 골프장 만한 곳이 없다.

파3 골프장은 9홀인 곳이 대부분이다. 18홀 코스를 갖추고 있는 곳도 여러 곳이다. 그린피는 주중이 7000~4만9000원대고 주말그린피는 대략 1만~6만1000원선이다. 올 데이(All Day)요금제를 택하면 4만~5만원대로 하루종일 라운드를 즐길 수도 있다.

골퍼들 사이에서 잘 알려진 파3 골프장으로는 드림듄스, 서평택골프클럽, 서창퍼블릭 골프클럽, 제일CC 파3 골프코스, 금강산랜드, 아미가 골프클럽 등이 대표적이다.

◇ 드라이버 샷도 날린다

인천 영종도에 있는 드림듄스는 국내 특허 출원한 총 7홀 골프장으로 파5 홀과 파4 홀이 1개씩 있다. 티잉그라운드, 페어웨이는 RTF라는 최신 품종의 양잔디를 식재했고 그린은 벤트그라스다. 실제 정규홀 라운드시 일어날 수 있는 각가지 상황을 연습할 수 있도록 조성된 것이 특징이다.

구파발에서 가까운 123골프클럽은 총 6홀로 돼있다. 일반 파3 골프장과는 달리 6홀 중 파5 홀이 1개, 파4 홀이 3개, 파3 홀이 2개로 돼있다. 대부분의 파3 골프장이 피칭이나 웨지만을 사용하는 반면 이곳에선 드라이버 샷을 날릴 수 있다.

서평택골프클럽, 영재파3 골프랜드, 코리안파3 골프클럽, 진골프랜드, 하이300 등은 18홀을 갖춘 파3 골프장이다. 이중 서평택골프클럽은 카트를 타고 라운드를 하고 캐디를 동반할 수 있다. 

◇ 하루종일도 OK!

코리안파3 골프클럽은 올 데이 요금제로 하루 종일 무제한으로 라운드 할 수 있다.요금은 평일 4만원, 주말 5만원이다. 올 데이 요금을 이용한 내장객은 피칭연습장, 퍼팅연습그린, 어프로치, 벙커연습장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밖에 올 데이 요금제를 시행하는 곳은 남여주파3 골프연습장, 운정골프랜드 등이다. 남여주파3 골프연습장은 올 데이 요금을 내면 18타석, 70미터 길이의 피칭연습장 및 연습그린을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다. 

운정골프랜드는 종일라운드제가 주중은 4만2000원, 주말은 6만원이다. 하절기 평일에 18홀을 이용하면 시원한 녹차냉면을 2000원에 제공한다. 

숙박이 가능한 파3 골프장도 있다. 더필란골프클럽은 전원형 골프테마 단지로 조성돼 펜션에서 숙박을 할 수 있고 주변에 수상스키장, 중미산 천문대, 낚시터 등이 있어 가족단위로 골프를 즐기기에 좋다. 주중에 펜션에 숙박하면 9홀 라운드가 무료다.

서해안 대부도에 있는 NCC골프클럽도 골프텔에 묶으며 1박2일로 이용하기 적당하다.

그린파크 골프랜드, 그린힐 골프클럽, 남부 골프연습장, 파라다이스 골프랜드, 화산체육공원 파3 골프장 등은 라이트 시설을 갖춰 야간에도 골프를 즐길 수 있다. 남부 골프연습장은 잔디관리상태가 좋고 라운드 후 노천탕, 황토사우나, 헬스장 등을 무료료 이용할 수 있다.

◇ 이벤트를 즐겨라

그린힐골프클럽은 `슈퍼땅콩` 김미현선수와 `유도왕` 이원희 커플이 웨딩촬영을 해 유명세를 탄 곳이다. 이곳에선 라운드 후 다락찜질방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이글골프랜드에는 파3 홀 주변 약 2000여평에 농원과 꽃동산에 산책로를 조성해 놓았다. 내장객들은 라운드 후 이 산책로를 따라 걸으면서 감상 및 휴식을 취할 수 있다. 

다양한 이벤트도 있다. 블루밸리 골프클럽에서는 8월31일까지 하절기 할인이벤트를 통해 지정된 홀에서 버디를 할 경우 맥주와 마른안주를 제공하고 요일별, 시간별로도 요금할인을 한다.

수원시 화산체육공원 파3골프장은 야간개장 기념 이벤트를 한다. 야간골프 이용고객 중 200번째 단위로 내장하는 고객에게는 9홀 3회 무료이용권을 준다. 또 8번홀에서 홀인원을 하면 골프공 1박스 또는 9홀 무료이용권을 준다. 

메이필드 파3 골프장은 유일하게 서울 안에 있다. 서울시 강서구 외발산동에 위치한 메이필드 호텔의 골프연습장 주변으로 8홀을 배치해 놓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