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도쿄돔 달구는 K팝 걸그룹…뉴진스·에스파·아이브 릴레이 출격 임박

뉴진스, 26~27일 '버니즈 캠프'
해외 아티스트 최단 입성 신기록
에스파, 8월 17~18일 월드투어 공연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도쿄돔 밟아
아이브도 9월 4~5일 단독 공연
현지 음악시장 데뷔 2년 만에 성과
  • 등록 2024-06-24 오후 3:29:04

    수정 2024-06-24 오후 3:29:04

뉴진스(사진=어도어)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K팝 4세대 대표 걸그룹들의 도쿄돔 릴레이 공연으로 일본 열도를 달군다. 뉴진스, 에스파, 아이브가 출격을 앞둔 주인공들이다.

일본 최초의 돔구장인 도쿄돔은 현지 프로야구 구단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홈구장이자 가수들의 대형 콘서트 공연장으로 쓰이는 곳이다. 1회 공연으로 4만 5000명에서 5만명에 이르는 관객을 불러모을 수 있어야 하기에 가수들에게 도쿄돔 단독 공연 개최는 톱 반열에 올랐음을 증명하는 일로 여겨진다.

K팝 아이돌 시장이 4세대에 접어들기 전 도쿄돔에서 단독 공연을 개최한 K팝 걸그룹은 카라, 소녀시대, 트와이스, 블랙핑크 정도뿐이다. 4세대 걸그룹 중에선 에스파가 지난해 8월 가장 먼저 도쿄돔에 입성해 2회 공연으로 9만 4000여명을 동원했다.

올해는 에스파뿐만 아니라 뉴진스와 아이브까지 가세하면서 한 해에 무려 세 팀이나 도쿄돔을 밟게 됐다. K문화가 현지 젊은이들의 일상에 깊숙이 침투한 이른바 ‘4차 한류’ 열풍이 거센 상황 속 K팝 걸그룹들을 향한 관심 또한 어느 때보다 후끈하다는 걸 실감케 한다.

뉴진스가 이달 26~27일 양일간 팬미팅 ‘버니즈 캠프’(Bunnies Camp)를 열고 릴레이 출발선을 끊는다. 데뷔 이후 1년 11개월 만의 도쿄돔 입성이다. 이로써 이들은 에스파의 기록(2년 9개월)을 깨고 일본 외 아티스트 중 최단 기간 도쿄돔 입성 기록을 세우게 된다.

‘버니즈 캠프’ 티켓은 일찌감치 전석 매진됐다. 이 가운데 뉴진스는 최근 일본 데뷔 싱글 ‘슈퍼내추럴’(Supernatural)을 발매하고 현지 유명 음악 프로그램에 잇달아 출연하며 도쿄돔 팬미팅을 향한 팬들의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렸다.

뉴진스의 도쿄돔 팬미팅은 소속사인 어도어 민희진 대표와 모회사 하이브 간의 알력 다툼이 지속 중인 상황 속 열린다는 점에서도 관심을 모으는 중이다. 일각에선 잠시 숨 고르기 중인 하이브가 뉴진스가 커리어의 주요 이정표가 될 도쿄돔 팬미팅을 마친 뒤 민 대표와의 법적 분쟁에 다시 총력을 가하지 않겠냐는 관측을 내놓고 있기도 하다.

에스파(사진=SM)
에스파 2023년 도쿄돔 공연 사진(사진=SM)
8월에는 에스파가 도쿄돔을 다시 밟는다. 에스파는 두 번째 월드투어 ‘싱크 : 패러렐 라인’(SYNK : PARALLEL LINE) 일환으로 8월 17~18일 양일간 도쿄돔에서 콘서트를 펼친다. 이들은 4세대 걸그룹 중 최초로 도쿄돔에 2년 연속 입성하는 팀이 된다. 이미 도쿄돔을 섭렵한 경험이 있는 이들은 더욱 업그레이드한 퍼포먼스와 화려한 스케일의 연출로 현지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으며 굳건한 인기를 과시하겠다는 각오다.

에스파 또한 도쿄돔 입성을 앞두고 일본에서 정식 데뷔 싱글 ‘핫 메스’(Hot Mess)를 발매한다. 일본 오리지널 신곡 3곡을 수록한 해당 싱글은 공연 한 달여 전인 7월 3일에 내놓을 예정이다. 지난달 발매한 커리어 첫 정규앨범 ‘아마겟돈’(Armageddon) 더블 타이틀곡 중 한 곡인 ‘슈퍼노바’(Supernova)로 국내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 질주 중인 에스파가 일본 데뷔 활동과 도쿄돔 공연으로 기세를 이어갈지 주목된다.

아이브는 세 팀 중 마지막 주자로 나서 9월에 도쿄돔에 선다. 이들은 9월 4~5일 양일간 도쿄돔에서 첫 번째 월드투어 ‘쇼 왓 아이 해브’(SHOW WHAT I HAVE) 앙코르 공연을 개최한다. 아이브는 뉴진스, 에스파와 달리 이미 2022년 10월 일본에서 일찌감치 정식 데뷔해 현지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아왔다.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1위, 빌보드 재팬 앨범 차트 1위, ‘골드디스크’ 2관왕 등 괄목할 만한 성과도 냈다.

도쿄돔 공연은 꾸준한 일본 활동으로 현지에서의 입지를 탄탄하게 다졌음을 증명하는 순간이 될 전망. 이에 앞서 아이브는 8월 17일과 18일 각각 오사카 만박기념공원과 도쿄 조조 마린타운 & 마쿠하리 맷세에서 펼쳐지는 현지 대형 음악 페스티벌 ‘서머소닉’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분수대에 아기천사
  • 또 우승!!!
  • 물속으로
  •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