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시극단, 27~28일 '제13기 시민연극교실' 발표회

'나의 삶, 나의 바람을 무대로'
42명 시민 참여, 연극 제작 과정 체험
  • 등록 2021-11-22 오전 9:19:51

    수정 2021-11-22 오전 9:19:51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세종문화회관 서울시극단은 오는 27일과 28일 이틀 동안 제13기 시민연극교실 발표회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S씨어터에서 선보인다.

서울시극단 시민연극교실 연습 장면(사진=세종문화회관)
시민연극교실은 서울시극단이 일반인을 대상으로 연극 제작의 과정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시민 참여형 교육 프로그램이다. 2009년 처음 시작했으며 지난 12년간 총 26편의 작품에 366명의 시민이 무대에 올랐다.

이번 제13기 시민연극교실은 ‘나의 삶, 나의 바람을 무대로’라는 주제 아래 20~80대 시민 42명이 참여한다. 지난 7월부터 연극 만들기 과정을 진행했다. 특히 올해는 연극을 처음 접하는 시민들로 구성된 입문반과 연극 경험이 있는 시민들로 구성한 심화반으로 나눠 특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발표회에서 심화반은 레지날드 로즈의 ‘12인의 성난사람들’을 2개반으로 나눠 선보인다. 입문반은 손튼 와일더의 희곡 ‘우리 읍내’를 각색한 ‘라르고-그리운 나무 그늘이여’를 발표한다.

세종문화회관 관계자는 “올해 시민연극교실은 코로나19 방역 단계가 격상돼 연습 일정이 중단되는 등의 어려움이 있었지만 정식 과정 시작 이후 추가 연습, 개인 연습 등을 진행하며 무대에 서기 위한 준비를 이어가는 열정으로 과정을 진행하지 못한 공백이 무색한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티켓 가격은 전석 1만원이면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에서 예매할 수 있다. 좌석 운영은 코로나19 생활 방역에 맞춰 일행간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