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년의 골프 천재 이동환,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2R 공동 4위

  • 등록 2024-06-14 오후 6:59:25

    수정 2024-06-14 오후 6:59:25

이동환(사진=KPGA 제공)
[이데일리 스타in 주미희 기자] 왕년의 골프 천재 이동환(37)이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와 일본프로골프투어(JGTO)가 공동 주관한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3억원) 2라운드에서 선두권에 올랐다.

이동환은 14일 강원 춘천시의 남춘천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7타를 쳤다.

2라운드까지 합계 6언더파 136타를 기록한 이동환은 공동 선두 그룹에 1타 뒤진 공동 4위에 올랐다.

국가대표 출신인 이동환은 2006년 일본투어에 진출해 최연소 신인왕에 오른 유망주였다.

이후 2007년 미즈노오픈과 2011년 도신 토너먼트에서 우승해 JGTO 통산 2승을 거뒀다.

2012년에는 아시아 선수 최초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퀄리파잉스쿨 단독 1위로 통과했다. PGA 투어 우승은 없었지만 PGA 2부투어에서 2017년에 한 차례 우승했다.

이동환은 “추천 선수로 나오게 해준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분들께 고맙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처음 경기하는 코스인데 공격적인 플레이보다 매 홀 전략을 잘 수립해야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국 2부투어 생활을 마치고 2022년 3월 한국으로 돌아온 그는 “목 디스크 때문에 완치를 위해 2년간 투어 생활을 쉬고 아카데미를 운영했다”며 “지금은 40대 전성기를 위해 차근차근 준비하는 과정”이라고 말했다.

이동환은 지난해 KPGA 투어 퀄리파잉 토너먼트를 공동 25위 통과해 올해 시드를 획득했다.

그는 “한국 투어 잔디 적응이 쉽지 않았다”며 “그래도 복귀 후 예상보다 일찍 좋은 성적을 낼 기회를 이번 대회에서 잡았다. 남은 3, 4라운드도 최선을 다해 경기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 졸업사진 깜짝
  • 또 우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