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부산 해운대 호텔 개발 MOU 체결

  • 등록 2021-10-24 오후 1:54:36

    수정 2021-10-24 오후 1:54:36

지난 22일 열린 해운대 호텔 개발 협약식에 김민수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와 우정사업본부 박인환 단장(왼쪽)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대표이사 김민수, 이하 해비치)가 지난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박종석)와 ‘해운대 호텔 개발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우정사업본부가 노후한 부산 해운대 수련원의 사업성 검토를 거쳐 관광호텔로 개발하기로 하면서, 경쟁 입찰을 거쳐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가 호스피탈리티 솔루션을 제시할 책임임차운영사로 선정돼 진행하게 됐다.

해비치는 국내외 특급 호텔과 비즈니스호텔, 골프장, 외식 사업을 비롯한 오피스빌딩 서비스 위탁 사업 등을 운영하는 호스피탈리티 전문기업으로, 부산 해운대 수련원 부지 호텔 사업의 개발부터 설계, 시공 등에 참여하고 위탁 운영에 나선다.

이 부지에는 지하 3층~지상 26층, 260여 객실 규모의 호텔이 2026년 완공될 계획이며, 해비치가 새롭게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호텔 브랜드가 들어설 예정이다.

한편, 해비치는 우정사업본부가 호텔 개발을 위해 손잡은 첫 민간기업으로, 국제관광도시 부산에서 해비치만의 역량을 담은 호텔 사업을 통해 수익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