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브람스로 가득한 여름..7월 한 달간 '줄라이 페스티벌'

  • 등록 2021-06-04 오전 9:30:54

    수정 2021-06-04 오전 9:42:56

[이데일리 윤종성 기자] 더하우스콘서트의 여름 축제 ‘줄라이 페스티벌’이 오는 7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 대학로 예술가의집에서 열린다.

지난해 베토벤에 이어 올해는 브람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브람스의 실내악 전곡과 피아노 작품 전곡, 교향곡 전곡 투 피아노 버전까지 브람스의 작품 세계를 폭넓게 조명한다.

총 31일간 공연 중 23일이 브람스의 작품으로만 채워진다.

자주 연주되는 브람스의 실내악곡 외에도 무대에서 좀처럼 듣기 어려운 피아노 작품(솔로, 포핸즈)까지 들을 수 있다.

특히 7월 31일 ‘피날레 콘서트’에서는 브람스의 투 피아노 작품과 교향곡 전곡의 투 피아노 편곡 버전을 총 5시간 동안 연주해 주목된다.

페스티벌에는 피아니스트 최희연, 바이올리니스트 양성식, 김다미, 크리스텔 리, 비올리스트 김상진, 첼리스트 김민지, 이정란, 클라리네티스트 조인혁, 김상윤 등 168명의 아티스트가 참여한다.

매회 공연은 방역 지침에 따라 30명까지만 입장 가능하며, 모든 공연은 더하우스콘서트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실시간 생중계된다.

관람료는 3만원. 단 피날레 콘서트는 10만원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