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30.84 13.07 (-0.56%)
코스닥 783.73 5.71 (+0.73%)

풀무원푸드머스, 아리아케어와 시니어 푸드케어 활성화 MOU

  • 등록 2020-09-14 오전 8:44:59

    수정 2020-09-14 오전 8:44:59

[이데일리 이성웅 기자]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기업 풀무원푸드머스는 시니어 케어 전문 기업인 아리아케어 코리아와 시니어 푸드케어를 활성화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풀무원푸드머스)
이번 협약식에는 박성후 풀무원푸드머스 B2B영업본부장과 윤형보 아리아케어 대표, 양사 임직원 및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양사는 케어가 필요한 고령자층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주자는 공통 목표를 갖고 양 기관의 전문성을 살려 시니어 맞춤형 푸드케어를 공동 연구하고 서비스를 개발하고자 이번 업무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노인장기요양보험 수급자를 대상으로 푸드케어 꾸러미를 공급하는 시범 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또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시니어 맞춤형 케어 제품 공동 연구 △푸드케어 제품 공급 및 유통 협력 △초고령 사회 대응 관련 정보 교류 및 인적 자원을 통한 교육 연계 △상호 간 제품 및 서비스 홍보 협력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범 사업 이후 양사는 푸드케어 서비스를 ‘방문요양 서비스’로 점차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리아케어의 방문요양보호사들은 푸드케어 매니저가 돼 어르신의 보유 질병과 저작 능력을 고려한 식단을 제공하여 원활한 영양 섭취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전문 인력 양성 및 식단 구성에 더욱 힘쓸 예정이다. 특히, 풀무원의 바른먹거리 원칙으로 생산한 우수한 제품과 영업망이 아리아케어의 케어 플랫폼과 어우러져 케어가 필요한 어르신들의 균형 있는 식생활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성후 본부장은 “아리아케어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실제 현장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시니어 케어푸드를 개발하여 케어푸드 시장을 함께 발전시켜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초고령사회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고 웰에이징이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풀무원푸드머스는 국내 최초 시니어 브랜드 ‘풀스케어’가 시니어 케어푸드의 대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리아케어코리아는 2016년 8월 설립된 방문요양 주야간보호 기반의 전문요양기관들을 운영한다. 200여 명의 사회복지사와 3000여 명의 요양보호사를 보유한 전국 단위의 시니어케어 전문 기업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