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화건설, '포레나' 브랜드 통했다..14개 단지 연속 매진

2019년 8월 론칭 이후 지난달 '수원원천'까지 완판
외부색채·출입구 디자인 등 차별화된 상품 개발
'꿈에그린' 단지 브랜드 변경 신청도 늘어
  • 등록 2021-09-22 오후 1:51:13

    수정 2021-09-22 오후 9:13:17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한화건설의 주거 브랜드 ‘포레나(FORENA)’가 론칭 이후 14개 단지 연속 매진을 기록하며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이고 있다.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 투시도 (이미지=한화건설)


한화건설은 지난달 청약을 진행한 ‘포레나 수원원천’이 전 타입에서 높은 경쟁률로 당해 마감에 성공하며 사실상 완판(완전 판매)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로써 한화건설은 2019년 8월 ‘포레나’ 론칭 이후 14개 단지 연속 매진에 성공했다.

포레나 수원원천은 한화건설이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333-1번지 일원에 건설하는 총 157가구 규모의 아파트로 1순위 청약에서 평균 경쟁률 52.46대 1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 84㎡에서 나왔으며 17가구 모집에 2039명이 몰려 119.94대 1로 집계됐다.

포레나 수원원천은 최근 1년간 수원에서 진행된 아파트 분양 중 가장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한화건설은 브랜드 론칭시부터 타 아파트 브랜드 대부분이 도입하고 있는 심볼마크를 과감히 배제하고 워드마크(Wordmark) 형태를 도입, 세련된 아름다움에 확장성을 더했다. 특히 신뢰와 믿음을 상징하는 ‘포레나 블루’와, 권위와 카리스마를 상징하는 블랙의 조합을 통해 명품 이미지로 각인시켰다.

또 상품과 디자인 콘셉트 등 주거상품 전반에 있어 차별화된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발표해 왔다. 특히 고객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외부 색채 디자인 ‘포레나 시그니처 스킨’과 출입구 디자인 ‘포레나 페이스’는 디자인권 출원을 통해 포레나 상품에만 제한적으로 적용해 희소성과 가치를 높였다.

기존 아파트 브랜드와는 차별화된 명품 마케팅도 주목받고 있다. 한화건설은 지난 해 포레나만의 향을 담은 ‘포레나 시그니쳐 디퓨져’를 출시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브랜드경험을 제공했다. 포레나 영등포에는 신축 공동주택 최초로 ‘실내 배달로봇 서비스’를 도입하기도 했다.

포레나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며 브랜드 변경에 대한 문의와 신청도 늘었다. 최근 ‘포레나 광교상현’(구 광교 상현 꿈에그린)이 한화건설의 승인을 얻어 브랜드 변경 공사를 완료했으며, 추가 신청 단지들에 대해서도 심의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한화건설의 주거 브랜드 포레나는 스웨덴어로 ‘연결’을 의미하며 사람과 공간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주거문화를 만들겠다는 한화건설의 의지를 담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