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외 이웃들과 함께 청와대 나들이…116명 초청

어르신·장애인·다문화 가정 등 참여
영빈관 등 둘러본 후 공연 관람
  • 등록 2022-06-20 오전 9:30:16

    수정 2022-06-20 오전 9:30:16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문화재청은 오는 21일 문화유산을 누릴 기회가 적은 장애인, 어르신, 다문화 가정, 보호아동 116명을 초청해 청와대 나들이를 진행한다. 한국문화유산활용단체연합회, 지역 복지시설과 함께 진행하는 행사로 33명의 현장 도우미가 동행한다.

청와대 본관의 내부 모습(사진=문화재청).
행사에 초대받은 참가자들은 청와대 영빈관, 본관, 관저, 상춘재 등을 둘러본다. 이후 춘추관 인근 헬기장에서 극단 팀 클라운이 선보이는‘웃음 톡! 희망 톡! 비눗방울 톡톡!’공연을 관람할 예정이다.

지난 달 10일 국민에게 개방한 청와대는 국민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장소로서 지난 15일까지 88만여 명이 다녀갔다. 이번 초청행사는 여러가지 이유로 청와대를 방문하기 어려운 이웃들이 청와대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마련한 자리다.

앞으로 문화재청은 문화유산 향유 기회가 적은 우리 이웃들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