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알리바바, 결제회사 앤트 파이낸셜 33% 지분 인수..시너지 가속화

  • 등록 2018-02-02 오전 9:23:08

    수정 2018-02-02 오전 9:24:33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가 중국 디지털 결제회사인 앤트파이낸셜의 지분의 33%를 인수한다.

양사는 이같은 사실을 어제(1일) 발표하면서, 알리바바 그룹 (NYSE: BABA, 알리바바)과 앤트 파이낸셜 서비스 그룹 (이하 앤트 파이낸셜)이 은 2014년 거래 계약에 의거한 것이라고 했다.

다만, 거래 촉진을 위해 알리바바와 앤트 파이낸셜은 2014년 거래 계약에 대한 일부 개정에 대해 합의했다고 덧붙였다.

타결된 개정 협약내용에 따라 알리바바가 독점적으로 소유하고 있던 앤트 파이낸셜의 특정 지적재산권을 앤트 파이낸셜의 신규 발행 주식으로 변환해 인수한다.

본 거래는 알리바바의 현금흐름에 영향을 미치지 않으며, 거래가 종결됨에 따라 알리바바와 앤트 파이낸셜의 기존 수익 공유 약정 (앤트 파이낸셜의 세전 수익 중 37.5%에 해당하는 금액을 알리바바에 로열티 및 기술 서비스 수수료로 지불)은 만료된다.

알리바바 그룹 최고경영자(CEO) 다니엘 장(Daniel Zhang)은 “이번 거래는 ‘어디서든 거래를 하기 쉽게 만든다’는 알리바바의 미션의 일환으로, 알리바바와 앤트 파이낸셜과 장기적으로 전략적인 관계를 강화하는데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이다. 또한, 앤트 파이낸셜의 지분을 인수함으로써 알리바바 및 알리바바의 주주들은 금융기술 분야의 성장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며, 알리바바 고객에게 보다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사용자 수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고 말했다.

앤트 파이낸셜 최고경영자(CEO) 에릭 징(Eric Jing)은 “앤트 파이낸셜은 알리바바와 전략적 관계가 강화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거래를 통해 두 회사가 전략적인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고객에게 양질의 서비스와 가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앤트 파이낸셜은 향후 알리바바와의 협업을 기대하며 모든 사람들에게 동일한 기회를 제공하려는 앤트 파이낸셜의 미션을 달성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본 거래는 NYSE 규정 상 독립 비상임 이사로 결성된 위원회(알리바바 독립 위원회), 알리바바 감사 위원회, 알리바바 전체 이사회로부터 검토와 승인을 받았다.

거래의 종결은 통상적 조건에 따라 진행된다. 알리바바는 중국 내 종속회사를 통해 앤트 파이낸셜의 지분권을 인수한다.

모리슨 앤 포에스터(Morrison & Foerster)와 킹 앤 우드(King & Wood Mallesons)에서 법률 자문을 제공받았으며 크레디트 스위스(Credit Suisse)와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PricewaterhouseCoopers)는 각각 알리바바 독립 위원회에 재정 자문, 조세 자문을 제공했다. 와치텔, 립톤, 로젠앤드캐츠(Wachtell, Lipton, Rosen & Katz), 시들리 오스틴(Sidley Austin LLP), 팡다파트너스(Fangda Partners)는 앤트 파이낸셜에 자문을 제공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