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주수익원 MLCC 회복세…목표가↑-대신

  • 등록 2019-04-16 오전 8:18:14

    수정 2019-04-16 오전 8:18:14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대신증권은 16일 삼성전기(009150)에 대해 주수익원인 적층세라믹콘덴서(MLCC)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13만원에서 15만원으로 15.4%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박강호 대신증권 연구원은 “삼성전기의 주 수익원인 MLCC가 지난 2월을 저점으로 4월부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며 “6월부터는 성장 구간에 진입해 삼성전기의 3분기 실적은 컨센서스를 상회할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또 “2분기를 기점으로 중국 스마트폰 업체의 신모델 출시와 재고조정으로 MLCC 수요와 수주가 증가할 것”이라며 “5세대 이동통신(5G) 폰 출시 확대로 고용량 MLCC 수요도 늘어날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삼성전기의 올해 영업이익은 8790억원으로 전년보다 13.7% 증가할 것”이라며 “특히 내년에는 1조198억원으로 올해보다 16% 늘어나 최고치를 경신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