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77.52 5.86 (+0.18%)
코스닥 1,025.71 3.49 (+0.34%)

롯데면세점, 2차 ‘라방’ 진행…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확대

지난 4일 첫 라이브 방송 성공진행… 24일 2차 방송
내수통관 면세품 전용샵 ‘럭스몰’ 상품 확대
신상품 1만 3000점 추가 입고
서울 코엑스점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개시
  • 등록 2021-02-23 오전 9:00:43

    수정 2021-02-23 오전 9:19:42

[이데일리 윤정훈 기자]롯데면세점이 첫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라이브 방송 성과에 힘입어 오는 24일 2차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내수통관 면세품은 수입통관을 거친 재고 면세품에 한해 해외 출국 일정이 없는 내국인에게 한시적으로 판매할 수 있게 한 제도다.

2차 라이브방송은 내수통관 면세품 전용 온라인숍인 ‘럭스몰 라이브’에서 오는 24일 오후 8시에 진행한다. 이번 2차 라이브 방송에서 롯데면세점은 토리버치와 비비안웨스트우드의 16개 품목을 최대 52%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방송 시작 전 롯데면세점 공식 인스타그램에 친구를 태그해 방송을 소개하거나 방송 시간 중 상품을 구매한 고객에게 ‘맥(MAC)’ 립스틱을 추첨 증정한다.

지난 4일 럭스몰 온라인에서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라이브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면세점)
지난 4일 방송된 1차 방송에서는 지미추의 로미85, 로미60, 에린플랫 등 구두 라인 전 품목이 ‘완판’되는 등 고객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상품 구매 고객의 60% 이상이 서울 외 지역으로 나타나며 오프라인 내수통관 매장을 직접 방문하기 어려운 고객의 수요가 컸던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방송 당일에는 럭스몰 방문자 수가 평균 대비 3.8배 이상 증가하고, 방송 후엔 럭스몰 신규 회원 가입자 수가 약 21% 증가하는 등 ‘라방 효과’로 인해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에도 불이 붙었다”고 설명했다.

롯데면세점은 2차 라이브 방송과 더불어 럭스몰에서 신규 브랜드와 신상품을 추가하며 ‘내국인 고객 모시기’에 박차를 가한다. 오는 26일 오전 10시부터 만나볼 수 있는 이번 럭스몰 상품 업데이트로는 기존에 입점한 80여 개 브랜드의 신상품 1만 3000점 추가 입고와 더불어 캘빈 클라인, 엠포리오 아르마니, 미도 등의 신규 브랜드 입점이 예정돼 있다.

또 봄맞이 마크제이콥스 가방과 비비안웨스트우드 귀걸이 시즌 기획전이 준비 중에 있으며, 매일 다른 품목의 초특가 타임세일 이벤트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내수통관 면세품을 직접 보고 구매하고자 하는 고객 수요를 반영해 판매처를 기존 명동본점, 월드타워점, 부산점에 더해 코엑스점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오프라인 판매 상품 역시 수입통관이 완료된 상품으로, 구매 후 바로 픽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예약으로 진행되고 있는 이 행사는 차수당 동반 1인 포함 20명으로 고객 입장을 제한하며, 50분의 쇼핑 시간이 주어지고 있다. 사전예약은 롯데인터넷면세점과 럭스몰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다음달 2일부터 판매를 시작하는 코엑스점의 경우 지하 2층에 70평 규모로 매장을 새롭게 구성할 계획이다.

롯데면세점은 롯데의 통합 온라인 쇼핑 플랫폼인 ‘롯데ON’에서도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를 이어간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고객의 쇼핑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 제도를 적극 활용 중”이라며 “보다 폭넓은 내수통관 상품과 다채로운 이벤트를 제공하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