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02.32 40.33 (-1.24%)
코스닥 1,031.14 12.99 (-1.24%)

코로나19 학습 격차 우려에 어학사전 판매량 급증

교보문고 어학사전 판매 전년 대비 71.4% 증가
국어·영어·한자 등 초중고생 대상 사전 판매 늘어
"학부모들, 자녀 위해 적극적으로 사전 구매"
  • 등록 2021-06-15 오전 9:53:10

    수정 2021-06-15 오전 9:53:10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생들의 학습 격차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서점가에서 어학사전, 특히 국어사전 판매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보문고 올해 상반기 국어사전 분야 판매순위 1위와 2위를 차지한 ‘초등 새국어사전’(왼쪽), ‘초등 국어 사전’ 표지(사진=교보문고)
15일 교보문고 판매동향을 살펴보면 올해 1월 1일부터 6월 13일까지 어학사전의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71.4%의 신장률을 보였다.

이중에서도 국어사전의 경우 신장률이 140.1%에 달하며 어학사전 전체의 판매를 이끌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자녀들의 학습 공백이 학력 격차로 이어지는 상황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어학사전은 2010년대 초반을 기점으로 출간종수와 판매량 모두 고전을 면치 못했다. 코로나19가 시작된 2020년의 경우 국어사전 5.8%를 제외하면 영어·일본어·중국어·한자사전 모두 마이너스 신장세를 보이며 약세를 면치 못했다.

그러던 것이 올해 들어 국어사전 140.1%, 영어사전 12.9%, 한자사전 23.0%의 신장을 보인 것이다. 초중고 교과 중심의 필수 어학학습을 위한 사전들이다. 반면 성인들의 학습영역에 좀 더 가깝다고 여겨지는 일본어·중국어·기타 외국어사전은 모두 여전히 마이너스 신장세다.

어학사전 분야 전년 동기 대비 판매 신장률 및 점유율(표=교보문고)
국어사전은 전체 어학사전 대비 점유율이 작년 47.6%에서 올해 66.7%까지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국어사전 판매순위를 살펴보면 1위 ‘초등 새국어사전’, 2위 ‘초등 국어 사전’, 3위 ‘동아 연세 초등 국어사전’ 등 초등학생 대상 국어사전이 줄을 이었다. 구매 독자도 초등학생의 부모 세대에 해당하는 40대 여성 독자가 39.5%로 가장 높았다.

교보문고의 김현정 베스트셀러 담당은 “지난해부터 다양한 이유로 저학년 학생들의 언어능력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많이 나왔는데 올해 들어 학부모들이 자녀들의 언어능력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국어사전을 찾는 것으로 보인다”고 국어사전 판매가 오른 이유를 분석했다.

또한 “한동안 디지털로 대체되던 언어사전에 대한 수요가 모처럼 국어사전을 중심으로 껑충 뛰어 다시 각 가정에서 아날로그 사전을 직접 들춰가며 언어를 배우는 풍경이 연출될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