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굴껍데기 재활용한 남동발전, 행안부 장관 표창

  • 등록 2021-11-26 오전 10:51:20

    수정 2021-11-26 오전 10:51:20

[이데일리 문승관 기자] 한국남동발전은 지난 25일 열린 ‘2021 적극행정 경진대회’에서 ‘굴 껍데기 재활용 사업’으로 행안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적극행정 경진대회는 행정안전부, 인사혁신처, 국무조정실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행사다. 정부부처, 지자체·공공기관 등이 참여해 우수사례의 순위를 정하는 대회다.

남동발전의 ‘굴 껍데기 재활용 사업’은 대규모(연간 30만톤)로 발생하는 처치곤란한 굴 껍데기를 남동발전과 통영시가 협업해 발전소 탈황설비의 흡수제로 재활용하는 사업이다. 남동발전은 지난해부터 삼천포발전본부를 중심으로 현장시험을 진행해 올해 통영시와 ‘자원화사업 건설협력 양해각서’와 ‘자원화시설 설계용역 착수 보고회’를 진행했다. 남동발전은 현장시험을 통해 기존 사업모델보다 경제성을 확보할 수 있는 방법을 제안했을 뿐만 아니라 굴 껍데기를 소성하는 과정에서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를 저감하는 기술개발에도 성공했다.

남동발전은 해당사업을 가속화하기 위해 사내벤처팀 ‘모세칼슘’(팀장 김용환)을 준비 중이다. 개발한 기술이 성공적으로 정착한다면 온실가스 저감은 물론이고 일자리 창출까지 기대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