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한국 최초의 멀티플렉스 서울극장 곽승남 대표 별세

  • 등록 2021-10-15 오후 9:18:29

    수정 2021-10-15 오후 9:18:29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지난 8월 문을 닫은 서울극장의 곽승남 대표가 15일 별세했다. 향년 53세.

영화계에 따르면 곽 대표는 이날 오전 숙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서울극장은 합동영화사 설립자인 고(故) 곽정환 회장이 1978년 재개봉관이었던 세기극장을 인수해 이듬해 문을 열었으며, 1989년 상영관을 늘리면서 한국 최초의 멀티플렉스로 자리매김했다.

곽 대표는 2013년부터 극장 운영을 맡았는데 서울극장은 급변하는 산업 환경과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으면서 지난 8월 폐업했다.

빈소는 연세대 신촌장례식장 특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17일 오전 9시. 장지 양평 하이훼밀리 수목원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