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LG생활건강, 영유아 식품사업 10년만에 중단…저출산 여파

  • 등록 2022-11-25 오전 10:59:18

    수정 2022-11-25 오전 10:59:18

LG생활건강(051900)이 저출산 여파로 시장 여건이 악화하면서 분유를 비롯한 영유아 식품 사업을 철수합니다.

LG생활건강은 영유아 전문 브랜드 ‘베비언스’의 식품 생산을 올해를 마지막으로 중단한다고 밝혔습니다. 2012년 영유아 식품 시장에 진출한 지 10년 만입니다.

액상 분유 등 남은 재고는 내년 2월경 모두 소진될 예정이고, 관련 제품을 판매해온 베비언스몰도 운영을 중단합니다.

다만 베비언스에서 생산하는 스킨케어와 세정제 제품은 계속 운영하며 LG생활건강의 네이버 스토어와 오프라인 매장 등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