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내주 초 한국당행…입당식서 소회 밝힐 것”

전당대회 출마 여부엔 “입당 후 얘기하자”
  • 등록 2019-01-12 오후 5:26:35

    수정 2019-01-12 오후 5:26:35

황교안 전 국무총리.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박일경 기자]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12일 다음 주 초 자유한국당에 입당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황 전 총리는 이날 한 언론과의 전화통화에서 한국당 입당 시기와 관련, “다음 주 초께 할 것 같다”며 “그동안의 소회나 입당 계기 등을 입당식 당일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황 전 총리는 다음달 27일로 예정된 한국당 전당대회 출마 여부에 대해선 “아직 공식 절차를 밟아 입당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지금 밝히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을 아끼면서도 출마 가능성을 부인하지는 않았다.

그러면서 “현재 당원도 아닌 사람에게 전대 출마 여부를 묻는 것은 이르다”며 “입당 후 이야기하자”고 덧붙였다.

황 전 총리의 현실정치 복귀는 지난 2017년 5월 대통령 권한대행직에서 물러난 이후 1년 8개월여 만이다. 그동안 보수진영 내에서는 황 전 총리의 한국당 당권 도전설, 2020년 총선 출마설, 차기 대권 도전설 등 ‘역할론’이 꾸준히 제기됐으나 황 전 총리는 뚜렷한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정치권에서는 황 전 총리가 한국당 전당대회를 한 달여 앞두고 입당하는 데 대해 ‘당권 도전을 시사한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