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신금투 "어려운 증권사 리포트, 쉬운 일상 언어로"

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 개소…투자정보 진입장벽 낮춰
  • 등록 2021-08-09 오전 9:54:25

    수정 2021-08-09 오전 9:54:25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컨센서스, 어닝서프라이즈, 제품 믹스…. 기존 증권사 리포트에서 흔히 보던 용어들을 쉽게 표현해 주는 곳이 생겼다. 개인투자자들이 더 쉽게 정보에 접근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는 평가다.

신한금융투자는 리서치센터에서 발간한 리포트를 투자자들의 일상 언어로 재구성하는 ‘투자연구소’를 열었다고 9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는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 리포트 중 투자자들에게 시의성 있는 리포트를 선정해 문답형식이나 블로그 같이 개인 고객이 흔히 일상에서 사용하는 언어로 재구성해 게시할 계획이다.

예를 들면 박형우 신한금융투자 수석연구원이 작성한 ‘Again 2017: IT 부품주 옥석가리기’라는 기본 리포트는 ‘스마트폰, 2분기가 저점… 하반기 반등 예상하는 이유는?’으로 재구성된다.

기존 ‘2분기의 기저효과가 크다. 2분기는 반도체 부족과 코로나19가 맞물린 최악의 시기였다’라는 문장은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인 삼성전자 등은 2분기 시스템반도체 조달에 차질을 겪으며 스마트폰 감산을 결정했습니다. 애플은 2분기가 신제품 출시 직전의 계절적 비수기입니다. 스마트폰 부품 주문 감소는 2분기에 가장 극심한 셈입니다’로 표현됐다.

투자연구소는 쉬운 투자정보를 원하는 투자자들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MZ세대 초보투자자의 눈높이에서 기존 리포트를 재가공해 투자정보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췄다.

또 금융투자회사의 핵심 콘텐츠인 리서치센터의 투자정보를 고객언어화 및 시각화해 폭넓고 쉽게 접해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최근 MZ세대 초보 투자자를 위한 입문서 ‘처음 주식’, ‘처음 해외주식’을 발간한 바 있으며, 향후에도 다양한 투자자의 눈높이에 맞는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는 신한금융투자 MTS ‘신한알파’에서 메뉴-투자정보-신한리포트-투자연구소를 통해서 볼 수 있다. 또 신한금융투자 공식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