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사우디 수교 60주년…한국관광 ‘비긴 어게인’

15~16일간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 개최
  • 등록 2022-05-16 오전 9:33:01

    수정 2022-05-16 오전 9:33:01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열리고 있는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 현장(사진=한국관광공사)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열리고 있는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 현장(사진=한국관광공사)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열리고 있는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 현장(사진=한국관광공사)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열리고 있는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 현장(사진=한국관광공사)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한국관광공사가 한·사우디 수교 60주년 맞아 대대적인 관광 홍보 마케팅을 전개한다.

16일 한국관광공사는 중동 주요 방한시장인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인바운드시장 확대를 위한 ‘수교’ 마케팅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 마케팅은 한·사우디 수교 60주년을 맞아 기획한 행사다.

한국관광공사는 15일~16일까지 ‘한국관광 홍보 로드쇼’를 개최한다. 15일에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에서, 16일에는 상업도시인 젯다에서 ‘트래블 투 코리아 비긴 어게인’(Travel to Korea Bggine Again!)을 주제로 열린다.

이 로드쇼는 코로나 이후 중동에서 처음 개최된 대규모 기업 간 마케팅 행사로, 현지 여행업자·언론인 등 유관인사 총 2백여 명이 행사장을 방문해 방한관광 재개에 대비한 한국여행 신규상품 개발 및 대규모 모객 캠페인 기획 등을 논의한다. 국내에선 전라남도 및 전라남도관광재단과 여행업계 7개가 참여한다.

수교 60주년을 활용한 다양한 프로모션도 본격 시작됐다. 특히 15일 리야드 행사에선 공사와 사우디 최대 국영항공사인 에어사우디 간 한국-사우디 직항노선 활성화 및 양국 관광교류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올해 리야드-인천 직항노선 운영을 목표로 상호 협력키로 했다. 또한 같은 날 사우디 방한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해 알모아예드 트래블(AlMuayed Travel) 등 사우디 주요 아웃바운드 여행사 8곳과도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업계 팸투어 등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사우디 주요 도시 세일즈콜(17~19일), 사우디 리야드 국제관광박람회(22~24일) 참가 등 다양한‘수교’ 마케팅이 예정돼 있다.

홍현선 공사 두바이지사장은“사우디는 중동에서 최대의 방한 시장인데다 한류의 인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어 잠재성이 높은 곳”이라며, “현지 업계와의 협업을 통해 사우디 방한 관광객 유치 증대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