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대신꿈' 표예진,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로코 연기

  • 등록 2024-06-22 오후 5:31:37

    수정 2024-06-22 오후 5:31:37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 표예진이 심쿵을 유발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에서 ‘신재림’역을 맡아 인생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표예진이 진한 감동과 공감까지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는 현실의 벽에 부딪혀 신데렐라가 되기로 마음먹은 여자가 사랑 따위 믿지 않는 백마 탄 재벌 왕자를 만나 벌어지는 욕망 쟁취 로맨틱 코미디. 특유의 코믹 감성과 클리셰를 따르지 않는 전개로 신선한 재미를 주고 있다.

지난 21일 공개된 7,8회에서는 재림과 차민(이준영 분)의 쌍방 구원 서사가 그려졌다. 언니, 엄마와의 마찰로 집을 나온 재림은 예전에 아빠와 둘이 살던 집으로 향한다. 자신을 좋아하는 거 같지만 받아주지 않는 차민과, 진심으로 잘해보고 싶다고 말하는 도홍(김현진 분) 사이에서 혼란스러운 재림은 차민에게 “우리 집에서 하룻밤 자볼래요?”라며 황당한 제안을 하고, 재림의 집으로 가게 된 차민은 자신을 눈엣가시라고 얘기하는 재림에게 “알고 보면 너도 사랑스러운 아이”라고 말하며 재림을 위로한다. 이런 차민의 위로 덕에 재림은 언니, 엄마와 오해를 풀고 화해를 한다.

차민의 엄마가 등장하면서 새로운 사실도 드러났다. 차민은 엄마가 바람이 나서 아빠와 자신을 버리고 집을 나간걸로 알고 있었지만 사실은 시어머니에 의해 쫓겨난 것이었고, 항상 차민을 그리워하면서 돌아갈 날만을 고대하고 있었던 것.

이를 알게 된 재림은 차민의 엄마와의 만남을 주선하지만 차민은 모든 것이 거짓말이라고 생각, 엄마의 사과를 받지 않고 자리를 나선다. 재림은 이런 차민을 꼭 안아주고 “어떻게 널 사랑하지 않을 수가 있겠어”라고 말하며 사랑을 믿지 못하는 차민이 사랑을 느낄 수 있도록 진심을 전했다.

표예진은 이처럼 가족과 갈등을 겪었다가 화해를 하게 되는 재림의 감정을 세밀하게 표현하며 공감을 이끌어낸 것은 물론 차민에게 위로를 받고, 위로를 건네는 재림의 모습을 통해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표예진의 진정성과 깊이 있는 연기 내공이 합쳐져 심쿵을 유발하기도. 유연한 강약 조절과 섬세한 연기력이 바탕이 된, 그야말로 사랑에 빠질 수밖에 없는 표예진 표 로코 연기가 빛을 발했다는 평이다.

극을 이끌어가는 독보적인 매력과 사랑스러운 비주얼로 매회 감탄을 이끌어내고 있는 표예진. 로코 원탑을 넘어 더 깊어진 감정연기로 극의 몰입도와 완성도를 높이는 표예진의 활약이 심상치 않다. 남은 2회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표예진이 또 어떤 감동과 재미를 선사할지 관심이 쏠린다.

표예진 주연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는 매주 금요일 티빙을 통해 2회씩 공개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백옥 피부 저리가라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