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매수심리 꽁꽁 얼어붙었다" 서울 아파트 2주째 '팔자'우위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 98.6
도심권 제외하면 기준선 100 이하
부산도 매도우위 시장 전환
  • 등록 2021-11-26 오전 11:19:55

    수정 2021-11-26 오전 11:19:55

서울 중구 남산에서 바라본 서울시내 아파트.(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하지나 기자] 서울 아파트 매수 심리가 2주 연속 하락세다. 정부의 대출 규제와 금리 인상 등이 매수 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26일 한국부동산원 주간아파트값 통계를 보면, 지난 22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는 98.6을 기록하며 2주째 기준선인 100 이하를 밑돌았다.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는 지난주 99.6으로 7개월여 만에 처음으로 지수 100 이하로 내려왔다.

수급지수는 부동산원이 회원 중개업소 설문과 인터넷 매물 건수 등을 분석해 수요와 공급 비중을 지수화한 것으로 기준선인 100을 기준으로 ‘0’에 가까울수록 공급우위, ‘200’에 가까울수록 수요우위 시장을 뜻한다.

지난주에 이어 도심권(용산·종로·중구)을 제외한 4개 권역 지수가 모두 하락했다. 매수 심리가 가장 많이 얼어붙은 곳은 서북권(은평·서대문·마포구)이다. 서북권은 97.4를 기록하며 4주 연속 기준선을 밑돌았다.

서남권(양천·강서·구로·영등포·동작·관악구)은 99.7에서 98.2로, 강남3구가 포함된 동남권(강남·서초·송파·강동구)도 지난주 99.5에서 98.2로 떨어졌다. 또 성동·광진·노원·도봉·강북 등 8개구가 포함된 동북권은 지난주 99.4에서 이번주 99.3으로 소폭 하락했다.

경기도 아파트 매매수급 지수도 6주째 하락하면 100 기준선 이탈이 임박해졌다. 이번주 경기도 아파트 매매수급지수는 100.1을 기록했다. 지난주보다 0.5포인트 하락했다. 부산 아파트 시장도 이번주 매도 우위 시장으로 돌아섰다. 부산 아파트 매매수급 지수는 99.1로, 지난 4월(99.8) 이후 7개월여 만에 100 이하로 떨어졌다. 최근 아파트값 하락세가 두드러진 대구는 89.6을 기록했고, 90 아래로 떨어졌다. 세종 또한 94.2로 전주대비 3.2포인트 하락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