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60.81 5.76 (+0.24%)
코스닥 807.98 4.72 (-0.58%)

소니에릭슨, 국내 2번째 안드로이드폰 출시

엑스페리아 X10..이달 중 판매
타임스케이프 기능 등 특징
  • 등록 2010-06-03 오전 11:41:37

    수정 2010-06-03 오전 11:41:37

[이데일리 류의성 기자] 소니에릭슨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기반의 스마트폰 `엑스페리아 X10`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제품은 일본과 유럽에서 파워풀한 성능으로 `몬스터 폰`으로 불릴 정도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1GHz 프로세서와 1GB 내장 메모리, 4 인치 디스플레이, 8.1 메가 픽셀 카메라, 16GB 외장 메모리를 갖췄기 때문이다.

페이스북과 트위터, 유튜브, 싸이월드, 미투데이 같은 인기 소셜미디어 서비스와 뮤직 서비스를 플러그인 방식으로 연동해 즐길 수 있다.

특히 스마트폰 모든 사용 기록을 시간 순으로 나열해주는 타임스케이프 기능, 음악과 사진 등 미디어파일을 취향대로 관리할 수 있는 미디어스케이프 기능이 특징이다.

또 사진 속의 인물을 최대 5명까지 인식해 바로 통화나 문자를 보낼 수 있는 얼굴 인식 기능, 상대방과의 통화기록 등 자료를 한자리에 모아주는 인피니트 기능도 이 제품의 특징이다.

소니에릭슨은 국내 사용자를 위해 추가 배터리와 충전기, 16GB 외장 메모리 등 특별 패키지를 제공한다.

히로카주 이시주카 소니 에릭슨 아태지역 총괄 부사장은 "최고의 성능과 뛰어난 디자인을 통해 안목 있는 한국 소비자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정섭 SK텔레콤 본부장은 "많은 소비자들이 엑스페리아 X10을 기다린 만큼, 출시 후 좋은 성과가 예상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