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콘티넨탈, 벤츠 아태 지역 애프터 세일즈 ‘프리퍼드 파트너’ 선정

2022년 8월까지 아태 시장 프리퍼드 파트너십 체결
마케팅, 판매, 프로모션 등 공동 협력
  • 등록 2021-12-06 오전 10:43:16

    수정 2021-12-06 오전 10:58:56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콘티넨탈이 메르세데스-벤츠 글로벌 애프터 세일즈 타이어 프로그램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프리퍼드 파트너(Preferred Partner)로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간다고 6일 밝혔다.

콘티넨탈 프리퍼드 파트너
지난해 9월 일본, 한국, 호주, 뉴질랜드, 중국, 대만, 인도 시장에서 시작된 파트너십은 2021년 9월 인도네시아 시장을 추가하며 보다 넓은 아태 지역으로 확장되고 있다. 양사 간의 파트너십은 마케팅 컨셉 개발, 공동 세일즈 캠페인 및 프로모션 진행 등 광범위한 협력을 포함한다. 콘티넨탈 타이어는 이번 협력을 아태 지역에서 입지를 공고히 하는 기회로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3년 전 유럽에서 아태 지역으로 확장된 프리퍼드 파트너 프로그램은 메르세데스-벤츠와 타이어 제조업체가 매장 내 판매 촉진 및 활발한 지식 공유를 통해 에프터세일즈 부문의 사업을 더욱 긴밀하게 발전시켜 나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 콘티넨탈은 이번 파트너십이 타이어 사업의 전략적 목표 달성을 위한 핵심 시장인 아태 지역에서의 입지를 더욱 확대하고, 글로벌 3대 타이어 기업으로 도약하는데 주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퍼디난드 호요스(Ferdinand Hoyos) 콘티넨탈 타이어 교체용(RE) 타이어 부문 아시아 태평양 지역 부사장은 “프리미엄 차량 제조업체는 높은 수준의 품질과 성능 기준을 보유하며, 타이어 공급업체에도 동일한 수준을 기대한다”며 “콘티넨탈은 타이어 산업에 대한 전문성과 트레이닝을 통해 업계 최고의 인력을 양성하는데 전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파트너십을 지속하게 돼 기쁘고 아태 지역에서의 동반 성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태 지역은 콘티넨탈 타이어가 주력하는 성장 시장으로, 인력, 생산, R&D, 마케팅 및 유통 등 다양한 분야에 투자하며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2019년에는 표준 장착 타이어와 승용차 및 경트럭 교체용 타이어 사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태국 라용(Rayong) 공장에서 생산을 시작했다. 콘티넨탈은 디지털화 시대와 자동차 산업의 트렌드 변화에 발맞춰 아태 지역의 현지 고객 수요를 파악하고 그에 맞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콘티넨탈 타이어는 아태 지역의 프리퍼드 파트너로 선정됨에 따라 메르세데스-벤츠의 인증마크(MO/MOE/MO1/MOS)를 부여한 맞춤형 콘티넨탈 타이어를 공급한다. 일부 메르세데스-벤츠 서비스센터에서는 콘티넨탈 타이어와의 공동 브랜드 디스플레이를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올바른 MO 마크가 표시된 콘티넨탈 타이어 장착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한 고객 이벤트도 공동으로 진행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