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통부, 내년 디지털 다기능 공무원카드 도입

  • 등록 2001-10-18 오후 1:23:25

    수정 2001-10-18 오후 1:23:25

[edaily] 정보통신부는 "내년에 디지털 다기능 공무원 카드를 개발, 현재 사용중인 공무원증을 스마트카드 기반의 디지털 ID카드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정통부는 디지털 다기능 공무원카드를 우선 본부 직원 400여명에게 시범 적용하고, 추후 이를 산하 체신청과 유관기관으로 단계적으로 확대,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 정통부가 계획하고 있는 디지털 다기능 공무원카드는 근태관리외에 교통카드, 식권, 전자화폐 등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정통부는 "행정자치부가 올 8월 스마트카드를 정부 조달PC의 필수 규격으로 채택했고, 정부기관과 지방자치단체가 2002년부터 안전하고 편리한 전자정부 구현을 위해 업무용PC에 스마트카드 단말기 설치를 상용화하고 있다"며 "공공기관들의 스마트카드 도입이 국내 IC카드산업 도약의 전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정통부는 이와 관련 19일 롯데호텔에서 "스마트카드 인프라 구축 활용사례 발표회외 전시회"를 개최하고, 이를 통해 국가기관에 보급될 스마트카드 단말기의 효율적 활용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K-캐시, 몬덱스 등 국내 주요 전자화폐와 전자입찰, 전자민원, PC보안 등 스마트카드의 최신 기술과 제품이 이날 전시회에 소개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