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2020 백상예술대상] 현빈·손예진, 나란히 '인기상' "의미 있고 행복"

  • 등록 2020-06-05 오후 7:00:24

    수정 2020-06-05 오후 7:00:24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현빈, 손예진이 나란히 인기상의 트로피를 손에 거머쥐었다.

현빈(왼쪽) 손예진(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제공)
현빈, 손예진은 5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에서 틱톡 인기상을 수상했다.

이날 현빈은 “전세계 시청자분들, 팬 여러분들이 주신 상인 만큼 저에겐 훨씬 뜻깊고 소중하고 더 무겁게 느껴지는 상인 것 같다”며 “저에게 이 상을 주시려고 밤낮으로 컴퓨터, 핸드폰과 씨름을 하셨을 모든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분들에게 상을 드릴 순 없지만 그분들에게 보답하는 의미로 다양한 작품에서 인사드리겠다. 많은 분들이 힘들어하시는데 조금만 더 힘을 내셨으면 좋겠고 건강하셨으면 좋겠다”고 응원을 전했다.

손예진은 “팬 분들이 직접 뽑아주시는 상이라 너무 의미 있고 너무 행복하다. 한국 팬분들 뿐만 아니라 해외 분들도 많은 투표를 해주신 걸로 알고 있다. 너무 감동이고 여러분 덕분이다. 감사하다. 앞으로 더 좋은 배우가 되겠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