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케이투' 지창욱-임윤아, 지붕서 재회…러브라인 급물살 타나

  • 등록 2016-10-07 오후 12:07:51

    수정 2016-10-07 오후 12:07:51

사진-tvN ‘더 케이투’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더 케이투’ 지창욱, 임윤아의 지붕 위 재회가 예고됐다.

오는 7일 방송되는 tvN ‘THE K2(더 케이투)’에서는 두 사람이 러브라인 급물살을 타게 될 지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지창욱(김제하 역), 송윤아(최유진 역), 임윤아(고안나 역) 세 사람의 관계가 크게 달라지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창욱은 죽을 뻔한 위기에서 송윤아를 구출하고, 지창욱은 송윤아의 제안에 따라 JSS의 경호원으로 일하게 됐다. 그 첫 임무로 임윤아를 감시하게 된 지창욱은 CCTV를 통해 임윤아의 아이처럼 순수한 면모를 발견하고 묘한 감정에 휩싸이게 됐다.

이날 ‘THE K2’가 공개한 스틸컷에는 지창욱, 임윤아가 지붕 위에서 재회하게 된 장면이 담겨 있어 궁금증을 폭발시키고 있다. 임윤아는 늦은 밤 잠옷 차림으로 지붕 위에 올라 앉아 홀로 눈물을 흘리고 있는 모습으로 어린 시절 엄마의 죽음에 얽힌 씻을 수 없는 상처와 수년간 홀로 창살 없는 감옥에 갇혀 살아야 했던 외로움을 가진 고안나의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지창욱 역시 지붕 위에서 그녀를 멀리서 지켜보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과연 지창욱은 그녀를 보며 어떤 감정을 갖게 될지, 그리고 두 사람은 감시하는 관계를 넘어 서로 마주하고 이야기를 나누게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상황이다.

사진-tvN ‘더 케이투’
또 다른 스틸컷에는 송윤아의 경호를 맡은 듯한 지창욱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말끔한 수트 차림과 이어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이 보디가드의 정석을 보여주며 여심을 흔들고 있다. 지창욱은 송윤아에게 다가가려는 누군가를 저지하듯 팔을 뻗어 그녀를 보호하고 있는 모습. 송윤아는 무언가 생각에 잠긴 듯한 무거운 표정으로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앞으로 지창욱, 임윤아의 관계가 본격적으로 진전될 예정. 그들이 어떻게 서로를 알아가고 어떤 감정을 느끼게 되는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어 “송윤아 역시 많은 심경의 변화를 겪게 된다. 이와 같은 마음의 움직임이 세 사람의 관계에 어떤 움직임을 가져올지도 관전 포인트”라고 전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tvN ‘THE K2(더 케이투)’는 전쟁 용병 출신의 보디가드 ‘K2’와 그를 고용한 대선 후보의 아내, 그리고 세상과 떨어져 사는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보디가드 액션 드라마다. 지난달 23일 첫 방송을 시작, 액션 영화를 방불케 하는 강렬한 액션 신과 배우들의 열연이 선사하는 팽팽한 긴장감으로 호평 받고 있다. 매주 금, 토요일 저녁 8시 방송.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또 우승!!!
  • 물속으로
  • 세상 혼자 사는 미모
  • 힘 있게 한방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