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야구게임에 은퇴선수 이니셜도 사용 못해"

`마구마구`에 은퇴선수 성명이니셜 사용금지 가처분
  • 등록 2010-04-28 오전 11:32:11

    수정 2010-04-28 오전 11:32:11

[이데일리 임일곤 기자] 마해영, 홍현우 등 은퇴한 프로야구 선수들 영문 이니셜을 온라인 야구게임 `마구마구`에서 사용하지 못하게 됐다.
28일 프로야구선수협회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방법원 제21민사부는 CJ인터넷(037150) 넷마블 등에서 서비스되고 있는 마구마구에 은퇴한 프로야구선수 성명 영문 이니셜을 사용하지 말라고 지난 21일 가처분 판결했다.
앞서 CJ인터넷은 지난해 12월 서울남부지방법원이 마구마구에서 은퇴한 선수들 정보 등을 사용하지 말라는 가처분이 내려지자 게임 이용자들에게 선수들 성명을 이니셜로 변경한다고 공지했다.
예를 들어 마해영 선수를 `H.Y.마`로 임선동을 `S.D.임` 등으로 바꾼 것이다.
법원은 "성명 일부를 변형해 사용하는 행위는 자기 동일성의 상업적 사용에 대해 배타적으로 지배할 수 있는 권리인 퍼블리시티권을 무단 침해한 것으로 불법행위"라고 판시했다.
이번에 프로야구선수협회를 통해 이니셜 사용을 막아달라고 요청한 프로야구 은퇴선수는 박정태· 주형광· 진필중· 오철민· 최태원· 임선동· 위재영· 이정훈· 지연규· 오봉옥·마해영· 홍현우· 최익성 등 13명이다.
 
한편 CJ인터넷측은 "13명을 제외한 다른 700여명의 은퇴 선수들과는 협의를 잘 하고 있어 문제될 게 없다"며 "이번 가처분으로 게임 내용을 바꿀 필요성이 있다면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 관련기사 ◀
☞CJ인터넷, 웹게임 `웹삼국지` 서비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