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법인 태평양, 베트남 '올해의 자문사' 3년 연속 수상

''올해의 딜'' 6년 연속 수상…베트남 최상위 로펌 입증
“서울, 하노이, 호치민 협업으로 최적 솔루션 제공"
  • 등록 2022-11-25 오후 12:38:57

    수정 2022-11-25 오후 12:38:57

[이데일리 이배운 기자]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이 ‘2022 베트남 M&A 포럼’에서 6년 연속으로 ‘올해의 딜(The Best Investment and M&A Deal of the Year)’상을, 3년 연속으로 ‘올해의 자문사(The Best Advisory Firm of the Year)’상을 수상했다.

법무법인 태평양 배용근 변호사(가운데)가 지난 23일 2022 베트남 M&A포럼에서 ‘올해의 딜’상 및 ‘올해의 자문사’ 수상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태평양)
지난 23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개최된 ‘베트남 M&A 포럼’은 베트남 정부 기획투자부 산하 언론기관인 VIR(Vietnam Investment Review)이 주관하는 베트남 최대의 M&A 관련 행사로, 한 해 동안 베트남 지역에서 두각을 나타낸 M&A 거래와 뛰어난 성과를 보인 M&A 자문사를 선정해 발표한다.

이번 포럼에선 ‘올해의 딜’로 태평양이 자문한 신한금융그룹의 베트남 전자상거래기업 티키(Tiki) 지분 인수거래가 선정됐다. 신한금융그룹은 해당 거래를 통해 ‘베트남의 쿠팡’이라 불리는 티키의 3대 주주로 올라섰으며, 전략적 제휴를 통해 현지 고객들과의 접점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

태평양은 거래 구조 및 투자 대상 회사에 대한 법률적 실사, 거래에 필요한 제반 계약서의 작성·검토, 계약 체결을 위한 협상, 베트남 및 한국 관할 당국의 승인 등 계약 체결부터 거래 종결 등 전반적인 법률 자문을 담당했다.

또한 태평양은 ‘하나금융투자의 베트남 상장 증권사 BIDV Securities JSC 지분 인수’ 거래 등 여러 M&A 거래 성공과 법률 자문 능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자문사’상을 3년 연속 수상했다. 베트남 M&A포럼에서 3년 연속 선정된 국내 로펌은 태평양이 유일하다.

태평양 베트남 법인장인 배용근 변호사(사법연수원 32기)는 “태평양은 베트남 현지에서 오랜 경험을 쌓아온 만큼 고객의 고민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는 노하우를 갖추고 있다”며 ”무엇보다 서울, 하노이, 호치민시티 사무소의 협업을 통해 최적의 솔루션을 제시하는 것이 가장 큰 강점”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