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우승 고마워"..★들도 U-20 월드컵 선수단 격려

  • 등록 2019-06-16 오후 3:58:29

    수정 2019-06-16 오후 3:58:29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20세 이하(U-20) 월드컵 결승을 앞둔 16일 오전 강원 춘천시 호반체육관에 모인 시민들이 선전을 기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정준화 기자] 연예계도 대한민국의 2019 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을 축하하고 격려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16일 오전(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1-3으로 역전패하며 준우승을 기록했다.

이후 수많은 스타들의축하와 격려가 이어지고 있다. 경기 직후 배성재 안나운서는 “이런 대회를 중계하게 해줘서 감사하다”며 자신의 SNS에 ‘2019 FIFA U-20 월드컵 대한민국 준우승’이라고 적었다.

축구와 연이 깊은 배우 김수로 역시 “덕분에 너무나 행복한 시간들을 보냈다”며 “이미 대단한것이고, 준우승 너무나 축하한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축구 파이팅. 만세 만만세 대한민국 축구는 이미 최고다”라고 덧붙였다.

허일후 MBC 아나운서는 이강인 선수의 골든볼 수상을 축하했다. 그는 “이강인 선수 골든볼 수상! 우리 선수들 정말 애썼다”며 “아쉽지 않다면 거짓말이겠지만, 여러분의 발전과 성장을 응원하며 지켜보겠다”라는 적었다.

이밖에도 윤은혜, 하리수, 김소혜, 한상진, 한승연, 강예원 등이 준우승을 축하고 선수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