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58.41 11.67 (+0.5%)
코스닥 824.65 2.4 (+0.29%)

SK C&C, 청년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 '씨앗' 4기 수료

  • 등록 2020-08-06 오전 9:36:59

    수정 2020-08-06 오전 9:36:59

[이데일리 장영은 기자] SK㈜ C&C는 6일 청년 장애인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인 ‘씨앗(SIAT(Smart IT Advanced Training)’ 프로그램 4기 교육생 36명이 교육을 수료했다고 6일 밝혔다.

‘씨앗’ 프로그램 4기 정보보안 과정 수료식. (사진= SK C&C)


씨앗은 SK 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운영하는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장애인 고교·대학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를 대상으로 한다. 2017년 1기부터 지난해 3기까지 누적 수료생 67명 중 5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특히 올해는 수료생 36명 중 32명이 인턴십에 참여하면서 역대 최대 취업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32명의 수료생들은 SK C&C, SK인포섹, SK건설, 윈스, 씨에스피아이, 지엠티, 상상우리 등 13개사 인턴 프로그램에 참여 중으로 인턴십 수료 후 별도 심사를 거쳐 정규직으로 채용된다. 나머지 4명도 채용 면접 대기 중이다.

올해 취업 성과는 씨앗 프로그램 참여 기업들과 ‘씨앗 얼라이언스’를 맺고 교육생 선발부터 교육 과정 설계 및 운영 전반에 걸쳐 기업들의 채용 수요를 충실히 반영한 덕분이다.

씨앗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기업들의 수요에 따라 △웹디자인 △소프트웨어 개발 △정보보안 △IT 사무 서비스 등 총 4개반을 구성해 전문 ICT 직무 교육을 실시했다. 공통교육으로 △모의면접교육 △심리 재활 △조직문화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SK C&C는 교육을 마친 수료생 36명 전원에게 총 1730만원의 ‘행복IT장학금’도 수여했다. 안석호 SK C&C 행복추진센터장은 “올해 4기생을 배출한 씨앗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전문 디지털 ICT 청년 인재 육성 및 취업 성공 모델이 됐다” 며 “내년에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들과 함께 디지털 ICT의 꿈을 가진 우수 장애 청년 발굴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