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일 18시까지 확진자 8350명...한주간 감소세 지속

수도권서 3199명, 비수도권서 5151명 나와
  • 등록 2022-05-22 오후 7:48:28

    수정 2022-05-22 오후 7:48:28

[이데일리 김진호 기자] 22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8350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공=연합뉴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총 8350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동시간대(1만7245명)보다 8895명, 한 주 전인 지난 15일(1만1890명)보다 3540명이 감소했다.

오후 6시 기준 확진자 수는 이번 한주동안 꾸준한 감소세를 이어간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한주 간 코로나19 확진자는 16일 3만42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후 17일(2만5719명)부터 19일(2만961명)까지 2만명 대를 유지했다. 20일부터 이날(1만9286명→1만7245명→8350명)까지 엿새 연속 코로나19 확진자가 감소했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1727명, 서울 1141명, 인천 331명 등 총 3199명 확진됐다.

또 비수도권에서는 5151명이 발생했다. 경북(848명), 경남(612명), 강원(515명), 전북(479명), 대구(439명), 전남(409명), 충남(399명), 충북(330명), 부산(312명), 광주(307명), 대전(255명), 대전(227명), 세종(19명) 등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