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세틀뱅크, 레몬헬스케어 간편결제 솔루션 제휴

계좌 병원 앱에 등록해 진료비 결제 가능
원격진료 확대 시 결제 솔루션 성장 기대
  • 등록 2020-07-09 오전 10:03:03

    수정 2020-07-09 오전 10:03:03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핀테크 기업 세틀뱅크(234340)가 회사의 간편 결제 솔루션을 통해 의료 부문 간편 결제 시장에 진출한다.

세틀뱅크는 자사의 간편 결제 솔루션과 레몬헬스케어의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레몬케어’를 연동하는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회사는 제휴 계약에 따라 향후 레몬헬스케어의 레몬케어 플랫폼을 이용해 병원 앱을 구축한 국내 총 60여개 중·대형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간편 결제 수납 서비스에 나서게 된다.

이번 제휴를 계기로 세틀뱅크는 본인 계좌를 병원 앱에 등록해 수납 창구를 방문할 필요 없이 진료 후 빠르고 편리하게 모바일에서 진료비를 결제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다. 또한 비대면(언택트) 방식의 현금 납부를 실시간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레몬케어는 신용카드 외에도 간편 결제 방식을 결제 수단으로 추가하며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강화하게 됐다.

세틀뱅크는 자사의 간편 결제 솔루션이 최근 주목받고 있는 스마트 헬스케어 전 분야에 걸쳐 기본 결제수단으로 탑재될 수 있도록 관련 분야 제휴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특히 향후 원격진료 관련 규제 완화가 이뤄지는 경우에는 회사의 간편 결제 솔루션이 대면 결제 수단의 핵심 축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틀뱅크 관계자는 “고령화에 따른 의료비 지출 증가와 언택트 결제 트렌드가 맞물리며 금융·의료 융합 서비스에 대한 시장의 요구가 증가하고 있다”며 “전국 어느 병원에서나 세틀뱅크의 간편결제 솔루션을 통해 간편하게 진료비를 납부할 수 있도록 가맹점 확대와 솔루션 고도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에 따르면 국내 스마트 헬스케어 산업의 시장규모는 지난 2017년 약 4조7541억원 규모에서 연평균 16% 이상 성장해 오는 2022년에는 약 10조716억원 규모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