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시민당, 내일 선대위 출정식…공동선대위원장에 이종걸

  • 등록 2020-03-29 오후 9:40:01

    수정 2020-03-29 오후 9:40:01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비례연합정당인 더불어시민당이 30일 선거대책위원회 출정식을 열고 총선 체제에 들어간다.

시민당은 30일 국회에서 선대위원장 발표 및 선대위 출정식을 연다. 선대위는 이종걸 의원과 최배근·우희종 시민당 공동대표가 공동선대위원장을 맡는다. 주요 당직에는 정은혜 의원이 사무총장을, 제윤경 의원이 수석대변인을 맡는다. 심기준 의원은 선대위 총무본부장을 맡는다. 시민당은 민주당과 함께 ‘공동 선거운동’을 펼칠 예정이다.

윤초중 민주당 사무총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민주당과 시민당이 각각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와 선대위를 만들었다”며 “양 당, 양 기구의 합동 회의를 전국 권역별로 순회하면서 가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