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64.96 13.72 (-0.42%)
코스닥 1,003.72 5.23 (+0.52%)

[뉴스+]'재주는 곰이, 돈은…' 한복 선호에 中업체 호황

글로벌 이커머스에서 중국산에 밀린 한국산 한복
'조선족 전통의상' '中 설날 입으라'는 상품설명
한복 평상복을 무용복으로 '요지경 판매'하면서도
허실 따질 겨를없이 가격 경쟁력 내세워 원조 시늉
  • 등록 2021-06-08 오전 11:00:10

    수정 2021-06-09 오전 7:23:20

[이데일리 전재욱 기자] 이 기사는 이데일리 홈페이지에서 하루 먼저 볼 수 있는 이뉴스플러스 기사입니다.

한국 전통 의상 한복(韓服)이 한류 열풍을 타고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게 되자 중국 의류업체가 때아닌 특수를 누리고 있다.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되놈이 받는다’는 속담의 실사판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그래픽= 이미나 기자)
8일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사이트 아마존에서 영문으로 ‘Hanbok’(한복)을 검색하면 상단에 노출되는 여성 한복 상품. 가슴 부위에 한국 국화 무궁화를 그려넣은 이 제품의 판매자는 여성용, 아동용 등 여러 한복을 다루고 있다.

판매자의 한복 상품은 ‘Korean traditional dress(혹은 clothes)’로 검색하더라도 찾아볼 수 있다. 판매자는 자신이 판매하는 한복이 ‘일상복이나 생일, 크리스마스, 핼러윈 혹은 중국 설(Chinese New Year)에 입을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제품 판매자 ‘XINFU’는 중국에 사무실을 둔 중국 법인이었다. 이 회사는 비용을 들여 유료 광고(Sponsored)로 해당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배송지를 한국 서울, 미국 뉴욕 등 세계 어느 곳으로 변경하더라도 같은 키워드로 검색하면 상단에 해당 제품이 뜬다.

제품에 대한 평가는 후한 편이다. 5점 만점의 별점에서 평균 4점 이상을 받는데, 주요 배경으로는 싼 가격이 꼽힌다. ‘진짜 한복은 아니지만 1000달러짜리보다 낫다’, ‘한국에서 사는 것보다 너무 너무 너무(much much much) 싸다’는 이용자가 눈에 띈다. 중국 한복은 38~39달러(한화 4만 원 초반)인데, 한국 업체가 판매하는 아동용 ‘돌복’은 가격이 143달러(약 16만원)에 형성돼 있다.

가격 이점을 내세운 중국 한복의 기세는 곳곳에서 포착된다. 아마존을 제외하더라도 여타 거대 온라인상거래 사이트에서도 어렵잖게 찾아볼 수 있다. 중국 알리바바와 일본 라쿠텐에서 ‘Hanbok’과 ‘韓服’을 각각 검색하면 중국 제조사 상품이 대다수인데 한국 업체가 만든 한복은 찾아보기 어렵다.

아마존에서 ‘Hanbok’을 검색한 결과 화면. 중국법인 ‘XINFU’에서 판매하는 상품이 상단에 위치해 있다.(사진=아마존 캡처)
문제는 중국산 한복에서 비롯할 수 있는 오해다. 중국 내수 시장을 주름잡는 징둥닷컴은 ‘소수민족 고대 복장’(일부 매진 상태), 일본 최대 온라인몰 라쿠텐은 ‘조선족 의복’ 등으로 설명하고 있다. 한국 전통 의상이라는 부연이 있지만, 혼재돼서 한복이 중국 전통 의상이라는 인상을 줄 여지가 있다. ‘소수민족과 조선족’에는 중국 국적이라는 개념이 포함돼 있기 때문이다.

아울러 여성용 한복을 공연복(演出服)이나 댄스복(Dance dress) 용도로 판매하는 것은 되레 확장성을 제약하는 요소다. 얼핏 한복의 쓰임이 평상복이나 의례복을 넘어서는 것이지만, 자칫 무희가 입는 옷이라는 인상을 줄 수도 있어서다.

한복은 그간 정부의 노력과 한류 스타의 홍보가 더해져 세계 시장에서 대중성을 확보해왔다. 그러나 최근 중국은 자국의 한푸(Hanfu·韓服)가 한복의 기원이라는 주장을 펴고 있다. 중국 주장의 허실을 따질 겨를없이 세계 시장에서 가격 경쟁력으로 선택받고, 이 과정에서 한복에 대한 잘못된 인상을 심어줄 여지도 있다. 일각에서는 한국 내수 한복 시장의 일부를 값싼 중국산에 내어준 상황이라서 자초한 일이라는 아쉬움도 나온다.

한복을 전공한 권현주 호원대 패션디자인학과 교수는 “중국의 한푸는 우리가 고려시대에 현지에 전수한 한복이 기원이라는 게 학계 정설”이라고 말했다. 이어 “중국 상인이 무용과 일상용 한복을 구분하지 못하는 것은 한복에 무지를 드러낸다”며 “한복은 중국 옷이 아니라는 의미”라고 말했다.

여성 한복이 무용복(왼쪽 노란 음영)이라고 표기된 상품을 클릭하면 중국 설(오른쪽 노란 음영)에 입을 수 있다고 설명돼 있다.(사진= 아마존 캡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